[스포츠머그] "배신감 느꼈어요ㅜㅜ" 인생 2회차 준비하는 2010년생 '슼린이'

박진형 작가, 최희진 기자 입력 2021. 1. 28. 20:57 수정 2021. 1. 29. 14:27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이마트에 인수된다는 소식에 여러 인천 팬들이 충격을 받았는데요. 어머니 배 속에 있을 때부터 SK 팬이었다는 김수호(12) 군도 충격을 받긴 마찬가지였습니다. 야구를 좋아하는 부모님을 따라 자연스레 SK의 골수팬이 된 김 군은 이번 매각을 바라보며 배신감(?)도 느꼈다는데요. "통신사도 SKT를 쓴다"라며 웃픈 심정을 전했습니다. '슼린이'에서 '쓱린이'가 된 김수호 군의 동심 넘치는 인터뷰를 〈스포츠머그〉에서 전해드립니다.

(글·구성: 박진형 / 영상취재: 설치환 / 편집: 이형석)  

박진형 작가, 최희진 기자chnovel@sbs.co.kr

저작권자 SBS & SBS Digital News La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