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현재 건강 상태, 완벽하진 않지만 버티고 있다"

박세연 입력 2021. 1. 28. 17:3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가수 현아가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 언급했다.

현아는 지난해 컴백을 예정했었으나 미주신경성 실신 등 건강상의 이유로 컴백 직전 일정을 연기한 바 있다.

현아는 "건강상의 이유로 '굿 걸' 컴백을 못 했을 때, 내 자신에게 화가 났다. 내가 내 관리를 잘 못하고 컨디션 관리를 못 해서 팬들과 했던, 많은 분들과 했던 약속을 못 지킨거니까 화가 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현아가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오후 현아의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 (암 낫 쿨)’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현아는 지난해 컴백을 예정했었으나 미주신경성 실신 등 건강상의 이유로 컴백 직전 일정을 연기한 바 있다. 이에 따라 1년 2개월 만에 컴백을 강행하게 됐다.

현재 건강 상태에 대해 현아는 "완벽하게 좋아졌다고 말하면 좋겠지만 그렇게 말할 수가 없다. 무리를 하면 안된다. 하지만 무대에 서고 싶어서 나왔다"고 말했다. 그는 "최대한 그때그때 맞춰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예전보다 주변에서도 더 잘 챙겨주시기 때문에 잘 버티고 있다"고 말했다.

현아는 "건강상의 이유로 '굿 걸' 컴백을 못 했을 때, 내 자신에게 화가 났다. 내가 내 관리를 잘 못하고 컨디션 관리를 못 해서 팬들과 했던, 많은 분들과 했던 약속을 못 지킨거니까 화가 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도 "하지만 화가 나서 있다 보니 더 하루라도 빨리 무대 서야지, 그러려면 잘 먹고 매일 운동하고 더 잘 보내야지 하는 생각으로, 좋은 생각 많이 하며 보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I’m Not Cool’은 뭄바톤 리듬에 묵직한 808 베이스, 에스닉한 신스 라인이 돋보이는 팝 댄스 장르로 후렴구에 “I’m Not Cool”이라는 가사가 반복돼 강렬한 중독성을 선사한다. 싸이, 현아, 던(DAWN)이 함께 작사에 참여했다.

현아는 이날 오후 6시 7번째 미니앨범 ‘I’m Not Cool (암 낫 쿨)’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psyon@mk.co.kr

사진제공|피네이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