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타 29점' KB손해보험, 현대캐피탈 상대 2연승..2위 탈환

이석무 입력 2021. 1. 27. 21:2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KB손해보험이 현대캐피탈을 상대로 2연승을 거두고 단독 2위 자리를 되찾았다.

KB손해보험은 27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1시즌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홈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세트스코어 3-1(25-23 17-25 25-20 25-17)로 눌렀다.

바로 직전에 열린 4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3-2로 누르고 4연패에서 탈출했던 KB손해보험은 나흘 만에 다시 만난 현대캐피탈을 또다시 이기고 2연승을 기록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최근 2연승을 달린 KB손해보험 선수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KB손해보험이 현대캐피탈을 상대로 2연승을 거두고 단독 2위 자리를 되찾았다.

KB손해보험은 27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1시즌 V리그 남자부 5라운드 홈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세트스코어 3-1(25-23 17-25 25-20 25-17)로 눌렀다.

바로 직전에 열린 4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현대캐피탈을 3-2로 누르고 4연패에서 탈출했던 KB손해보험은 나흘 만에 다시 만난 현대캐피탈을 또다시 이기고 2연승을 기록했다.

KB손해보험은 지난 시즌 현대캐피탈에 단 한 경기도 이기지 못했지만 올 시즌은 현대캐피탈전 5전 전승을 기록하며 확실한 우위를 지켰다. 15승 10패 승점 45가 된 KB손해보험은 OK금융그룹(승점 42)을 끌어내리고 2위로 올라섰다.

KB손해보험의 외국인선수 노우모리 케이타는 허벅지 통증에도 불구, 에이스로서 제 몫을 다했다. 서브 에이스 4개 포함해 양 팀 최다인 29점을 터트렸다. 공격성공률도 52. 27%로 나쁘지 않았다.

토종 공격수 김정호도 17득점, 공격성공률 54.17%로 제 몫을 다했다. 부상에서 회복한 장신센터 김재휘는 블로킹 4개 포함, 9득점을 올리며 가운데를 든든히 지켰다. KB손해보험은 이날 서브 득점에서 9-2, 블로킹 득점에서 9-6으로 현대캐피탈을 압도했다.

반면 6위 현대캐피탈은 4라운드 MVP에 뽑힌 다우디 오켈로가 23득점 공격성공률 63.64%로 분전했지만 국내 선수들의 활약이 아쉬웠다.

김천체육관에서 벌어진 여자부 경기에서는 한국도로공사가 현대건설을 세트 스코어 3-0(26-24 25-23 25-18)으로 눌렀다.

최근 3연승을 달린 도로공사는 9승 12패 승점 30을 기록, 4위 IBK기업은행(승점 26)과의 격차를 승점 4점 차로 벌리고 3위 자리를 지켰다.

도로공사 외국인선수 켈시 페인(등록명 켈시)은 21점을 올리며 승리를 이끌었다. 토종 에이스 박정아도 17점으로 승리를 견인했다.

현대건설은 헬렌 루소가 15점을 올리고 양효진도 11점을 기록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최근 5연패 늪에 빠졌다.

이석무 (sports@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