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PIA 신임 회장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 선임

최용준 입력 2021. 1. 27. 11:4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KRPIA)는 27일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가 제 14대 회장으로 선임됐다고 밝혔다.

오 회장은 "글로벌 제약산업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고 앞으로도 혁신적인 신약을 개발해 환자들이 신속하고 폭넓게 혁신 신약의 혜택을 받아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소명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 회장은 2016년 1월부터 한국화이자제약 대표이사 사장을 맡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오동욱 KRPIA 신임 회장. KRPIA 제공.

[파이낸셜뉴스]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KRPIA)는 27일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가 제 14대 회장으로 선임됐다고 밝혔다.

신임 오동욱 회장은 오는 2월부터 KRPIA를 이끈다. 오 회장은 2016년 1월 KRPIA 이사진으로 선출돼 2018년 2월부터 부회장단 일원으로 KRPIA 발전에 일조해 왔다.

오 회장은 “글로벌 제약산업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고 앞으로도 혁신적인 신약을 개발해 환자들이 신속하고 폭넓게 혁신 신약의 혜택을 받아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소명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 회장은 2016년 1월부터 한국화이자제약 대표이사 사장을 맡고 있다. 삼육대학교에서 약학(학사)를 전공하고 서울대학교에서 약학 석사를 취득했다. 오 회장은 1994년부터 국내외 제약기업들 아시아 지역 스페셜티케어, 백신사업부문, 내과질환 사업부 총괄 및 대표 등 경험을 거쳤다.

한편 1999년 창립된 KRPIA는 혁신적인 신약개발에 힘쓰는 세계적인 연구중심 제약기업들의 모임이다. 현재 총 44개 회원사가 가입돼 있다. 의약품 관련 최상의 연구개발능력과 정보를 바탕으로 환자의 건강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junjun@fnnews.com 최용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