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인생은 고양이처럼..오늘도 냥마스테

윤슬빈 기자 입력 2021. 1. 27. 07: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인생은 고양이처럼 매일매일 균형 있게'라는 부제가 붙은 이 책엔 저자가 반려묘를 스승 삼아 요가를 하며, 몸과 마음의 중심을 찾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애쓰지 않고 할 수 있는 만큼 하는 것이 요가이고 나와 남을 비교하지 않고 과정을 즐기는 것이 요가이듯이 우리의 인생 또한 완벽하지 않아도 된다고 저자는 말한다.

인생에도 요가처럼 균형과 요령이 필요한 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 = '인생은 고양이처럼 매일매일 균형 있게'라는 부제가 붙은 이 책엔 저자가 반려묘를 스승 삼아 요가를 하며, 몸과 마음의 중심을 찾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저자가 요가를 하며 떠올린 생각은 우리의 삶과 닿아 있다. 애쓰지 않고 할 수 있는 만큼 하는 것이 요가이고 나와 남을 비교하지 않고 과정을 즐기는 것이 요가이듯이 우리의 인생 또한 완벽하지 않아도 된다고 저자는 말한다.

순백의 종이 앞에서 망칠까 봐 두려울 때 저자는 '귀퉁이에 연필로 낙서'하고 '다시 지우개질'을 하여 흔적을 남긴다. 그렇게 하면 '어째서인지 조금 쉬워진 기분'이 든다고. 인생에도 요가처럼 균형과 요령이 필요한 법이다. 잘하고 싶은 욕심을 덜어내고 지금 할 수 있는 것을 계속하다 보면 '술술 풀릴 때'가 온다.

수련할 때 주고받는 인사, '나마스테'에는 '내 영혼이 당신의 내면을 존중한다'라는 뜻이 담겨 있다. 이 책은 '지금 내가 잘하고 있는 걸까?' 하는 불안과 두려움 때문에 전전긍긍하는 우리에게 진솔한 위로와 함께 다정한 인사를 건넨다.

◇ 오늘도 냥마스테 / 이내 지음 / 위즈덤하우스 펴냄 / 1만3500원

seulbin@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