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 로운 손잡고 "마음 변해"..이현욱 충격

이지현 기자 입력 2021. 1. 26. 21:2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가 로운의 손을 잡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윤송아(원진아 분)는 후배 채현승(로운 분)과 손잡고 남자친구 이재신(이현욱 분) 앞에 섰다.

한편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는 완전무결한 직진 후배(로운)와 완벽주의 선배(원진아)의 심쿵 밀당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JTBC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원진아가 로운의 손을 잡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윤송아(원진아 분)는 후배 채현승(로운 분)과 손잡고 남자친구 이재신(이현욱 분) 앞에 섰다.

채현승은 이재신을 향해 "비키는 건 네가 해야할 것 같은데. 내 여자 앞에서 꺼지라고"라며 강하게 나왔다. 이재신은 "너 방금 뭐라고 했냐. 내가 누군지 잊었냐"라며 어이 없어했다. 채현승은 "팀장님이고 송아 전 남자친구 아니냐"라고 받아쳤다.

이재신은 알면서 자신에게 그런 행동을 하는 거냐며 황당해 했다. 그러자 채현승은 "제가 꼬셨다. 옆에 어떤 자식이 있든 포기 못하겠더라"라고 말했다. 이재신은 "나와, 윤송아. 네 입으로 직접 얘기해. 윤송아!"라고 소리쳤다.

두 남자의 갈등에 결국 윤송아가 "내 마음 변한 거 맞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이제 미안하지도 않을 만큼 지금이 좋다. 뭘 해도 소용 없을 거다. 그러니까 그만해라"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이 자식부터 보내고 다시 얘기해"라는 이재신의 얘기에도 윤송아는 "난 할 말 다했다. 그만 가라"라며 밀어냈다.

충격에 휩싸인 이재신은 두 사람의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다. 그가 떠난 걸 확인한 윤송아는 채현승에게 "미안해"라고 말했다. 채현승은 "그런 말 하지 마라. 힘들겠지만 일단 오늘은 아무 생각 말고 자라"라고 위로했다.

한편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는 완전무결한 직진 후배(로운)와 완벽주의 선배(원진아)의 심쿵 밀당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