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 립스틱' 원진아·로운, 클럽에서 재회..이현욱·이주빈 결혼 준비중 [MK★TV컷]

김나영 입력 2021. 1. 26. 21:0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속 원진아와 로운, 이현욱과 이주빈의 극과 극 분위기가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엔딩에서는 윤송아(원진아 분)가 이재신(이현욱 분)에게 이별을 고함과 동시에 채현승(로운 분)의 손을 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2년 동안 사귄 윤송아를 두고 다른 여자와 결혼을 준비하면서도 정작 이별을 고하는 윤송아에게 채현승과의 사이를 의심하며 불같이 화를 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속 원진아와 로운, 이현욱과 이주빈의 극과 극 분위기가 흥미를 자극하고 있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엔딩에서는 윤송아(원진아 분)가 이재신(이현욱 분)에게 이별을 고함과 동시에 채현승(로운 분)의 손을 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더욱 예측할 수 없는 사각관계를 펼치는 것.

26일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윤송아와 채현승이 회사 ‘끌라르’가 아닌 클럽에서 마주친 장면이다. 배신과 이별의 아픔을 잊으려는 듯 시끄러운 음악에 몸을 맡기던 윤송아의 일탈에 채현승이 불쑥 나타난 것. 늘 일에 집중하고 ‘선배’로서 벽을 치던 그녀가 신나게 춤을 추는 모습을 본 그는 입꼬리가 한껏 상승, 눈빛에도 장난기가 가득해 설렘을 유발한다.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사진=JTBC스튜디오
특히 채현승이 머리 위에 내려앉은 꽃가루를 떼어 주려 조심스레 손을 댄 순간, 윤송아의 표정에선 떨림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더 이상 ‘선후배’ 관계가 아닌 남녀 관계로서 짜릿한 텐션이 순식간에 둘을 에워싸 현실 ‘입틀막(입을 틀어막다)’을 부르고 있다.

이처럼 두 사람이 조금씩 새로운 관계로 접어들며 시청자들의 심장을 간질이고 있을 때, 이재신은 이효주(이주빈 분)와 함께 웨딩 촬영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러나 모든 걸 다가진 듯 행복이 서려있는 예비 신부 이효주와 달리, 이재신에게는 어딘가 불편한 기색이 읽혀 은근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그는 2년 동안 사귄 윤송아를 두고 다른 여자와 결혼을 준비하면서도 정작 이별을 고하는 윤송아에게 채현승과의 사이를 의심하며 불같이 화를 냈다. 그 뻔뻔한 적반하장은 분노를 부르면서도 이재신의 진심이 이효주가 아닌 윤송아 향한 것인지 뜻밖의 궁금증을 유발, 얽히고설킨 사각 관계에 갈등을 점화하고 있다.

원진아와 로운이 클럽에서 재회하게 된 이유는 무엇이며 이현욱은 이대로 비밀을 감춘 채 이주빈과 결혼하게 될지, 한층 흥미진진해지는 네 사람의 이야기는 26일 밤 9시 방송된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