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계 없다'는 이재명 주최 토론회에 금배지 50명 '북적'

홍인택 입력 2021. 1. 26. 21: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주자 지지율 선두를 달리는 이재명 경기지사가 여의도 정치권으로 활동 공간을 넓히고 있다.

'줄 세우기 논란'이 일 수 있는 개인 모임은 자제하되, 정책 토론회 같은 공개적인 방식으로 세를 과시한다.

이 지사측 관계자는 한국일보와 통화에서 "이 지사가 따로 이재명계를 두고 있는 게 아니다. 정책을 고리로 '기본소득계' '기본주택계'가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이재명(오른쪽)경기지사가 4·7 서울시장 보궐 선거에 출마하는 우상호(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의원,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26일 '경기도 기본주택 토론회'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주자 지지율 선두를 달리는 이재명 경기지사가 여의도 정치권으로 활동 공간을 넓히고 있다. '줄 세우기 논란'이 일 수 있는 개인 모임은 자제하되, 정책 토론회 같은 공개적인 방식으로 세를 과시한다. 이 지사는 26일 민주당 현역 의원 50명과 함께 '경기도 기본주택 토론회'를 열었다.


공동주최 의원만 50명...국회 코앞서 대규모 토론회

토론회는 국회 '코앞'에 위치한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열렸다. 이 지사의 기본주택 정책에 뜻을 같이하는 의원들을 대거 모아 입법 성과까지 이뤄내겠다는 취지다. 보편적 복지론자인 이 지사는 지난해부터 '무주택자면 누구에게나 살 집을 준다'는 개념의 '기본주택'을 대선용 부동산 정책으로 밀고 있다. 지난해엔 30년 넘게 거주할 수 있는 '장기임대형 기본주택'을 정부에 제안했고, 최근엔 토지를 임대하는 조건으로 분양하되, 의무거주 후 공공기관에 매각하는 '분양형 기본주택'을 위한 국회의 특별법 제정을 요구하고 있다.

지난해에 비해 커진 이 지사의 정치적 '몸집'에 걸맞게 더불어민주당 안팎의 무게감 있는 인사들이 토론회를 찾았다.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하는 우상호 민주당 의원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참석해 기본주택을 호평했다. 민주당 경기도 지역구 의원 51명 중 35명이 공동 주최자로 참여했고, 이태규 국민의당 의원, 용혜인 기본소득당 의원, 조정훈 시대전환 의원 등도 이름을 올렸다.


'이재명계는 없어요' ...소통 방식, 메시지는 '조심조심'

이 지사는 이처럼 대대적으로 공개 행보를 하고 있지만 의원들과의 접촉은 자제하고 있다. 최근엔 민주당 의원 7명과 함께 만들었던 텔레그램 단체 대화방도 '폭파'했다. 이 지사가 소수의 '이재명계' 의원과 폐쇄적으로 소통한다는 오해를 방지하는 차원이다. 이 지사측 관계자는 한국일보와 통화에서 "이 지사가 따로 이재명계를 두고 있는 게 아니다. 정책을 고리로 '기본소득계' '기본주택계'가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주류와의 차별화'가 브랜드였던 이 지사는 최근 들어 수위를 조절하고 있다. 친문재인계나 민주당 지도부와 부딪힐 일을 줄이기 위해서다. 26일 토론회에선 기본주택 제안이 문재인 대통령의 뜻에 어긋나지 않는 것임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경기도 기본주택이 거주 기간 30년으로 돼있지만 원하면 연장할 수 있기 때문에 문 대통령이 말하는 평생주택과 비슷하다"고 했다. 토론회가 끝나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도 "부동산으로 돈 벌지 못하게 하겠다는 대통령님 말씀에 답이 있다"고 했다.

홍인택 기자 heute128@hankookilbo.com
장채원 인턴기자 chaeww0404@naver.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