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최고흥행작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 2월 3일 IMAX·4DX 개봉 확정

입력 2021. 1. 26. 18:3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전 세계를 강타한 초특급흥행작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이 2월 3일 IMAX와 4DX 개봉을 확정했다.

무엇보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전례를 찾아볼 수 없는 역대급 액션 스케일과 밀도 높은 연출을 예고해 그 매력이 IMAX와 4DX에서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극장가를 뒤흔들 흥행질주 준비를 마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1월 27일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IMAX와 4DX 상영은 2월 3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전 세계를 강타한 초특급흥행작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이 2월 3일 IMAX와 4DX 개봉을 확정했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을 더욱 짜릿하고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게 됐다. IMAX와 4DX 개봉이 확정된 것.1월 27일 정식 개봉 후 일주일 뒤인 2월 3일부터 IMAX와 4DX로도 영화를 즐길 수 있게 됐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누적 발행 부수 1억 2천만부를 돌파한 만화 [귀멸의 칼날]의 첫 극장판으로,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탄탄한 스토리와 매력적인 캐릭터, 뛰어난 작화 퀄리티와 역대급 연출로 전 세계 관객들을 열광시켰다.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 2020년 전 세계 영화 흥행 수익 5위 기록이란 놀랄만한 결과로 이를 입증했으며,국내에서도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국내 관객들의 관심 역시 그 어느 작품보다 집중되어 있는 상황이다.'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을 더 다양한 포맷으로 볼 수 있길 고대했던 사람들이 많았던 만큼IMAX와 4DX 상영 소식은 침체되었던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처음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메가박스 상영관 중심으로 개봉이 추진되며 IMAX상영에 대한 기대감을 갖고 있던 팬들의 아쉬움이 컸다.하지만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을 향한 예비관객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뜨거운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수입 배급사와 CGV, 그리고 IMAX 본사까지 나서 열띤 논의를 거쳐 극적으로 IMAX 상영 협의를 확정한 것.이후 타 작품들의 일정까지 조율해온 끝에 마침내 2월 3일부터<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을 IMAX로 만나볼 수 있게 되었다.

무엇보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전례를 찾아볼 수 없는 역대급 액션 스케일과 밀도 높은 연출을 예고해 그 매력이 IMAX와 4DX에서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IMAX의 밝고 선명한 화질의 대형 스크린과 풀사운드, 쉼없이 펼쳐지는 역동적인 액션을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4DX 효과 등은 더욱 생생하고 압도적인 몰입감의 재미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전례 없는 액션스케일과 매력적인 스토리로 작품성과 화제성 모두 사로잡은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의 IMAX와 4DX 상영소식은 개봉을 기다려온 예비관객들에게 최고의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그리고 개봉 2주차부터는 일반상영관도 CGV, 롯데시네마, 씨네Q 등으로 확대될 예정이다.더 많은 곳에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을 만나볼 수 있게 된 만큼 극장으로 향하는 관객들의 발걸음을 더욱더 재촉할 예정이다.

극장가를 뒤흔들 흥행질주 준비를 마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1월 27일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IMAX와 4DX 상영은 2월 3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워터홀 컴퍼니]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