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에 494대 판 '기아차 판매왕'

김병덕 입력 2021. 1. 26. 18: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기아는 서울 잠실지점 김경수 영업과장(사진)이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494대를 판매해 최다 판매직원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김 과장은 2019년 409대를 판매해 기아차 판매 2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김경수 잠실지점 영업과장
2020년 최다 판매직원 선정
"고객과 동료 덕분" 감사 전해
기아는 서울 잠실지점 김경수 영업과장(사진)이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494대를 판매해 최다 판매직원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김 과장은 2019년 409대를 판매해 기아차 판매 2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김 과장은 "고객이 최고의 제품과 서비스를 바탕으로 긍정적인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고객의 입장에서 끊임없이 생각하고 노력해 신뢰를 쌓아온 것이 결실을 맺은 것 같다"며 "어려운 시기에 판매왕으로 처음 이름을 올릴 수 있었던 것도 모두다 고객분들과 동료직원들 덕분"이라고 감사를 전했다.

기아는 이날 2020년 전국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김 과장에 이어 △상암지점 이광욱 영업부장 427대 △망우지점 정송주 영업부장 397대 △당진지점 이선주 영업부장 370대 △군포지점 김계동 영업부장이 365대 판매를 기록했으며, 그 뒤를 이어 △대치갤러리지점 박광주 영업부장 △상계지점 고상희 영업부장 △영등포지점 윤석찬 영업부장 △화정지점 김학준 영업부장 △신길지점 이효순 영업부장이 기아 판매 우수자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기아 관계자는 "최근 사명과 로고를 바꾸고 새로운 브랜드로의 도약을 선포한 만큼 혁신적인 제품과 한 차원 높은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이에 걸맞는 고객 중심의 맞춤형 프로모션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cynical73@fnnews.com 김병덕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