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의 법칙' 김성수·서영·조경훈 "코로나 사라졌으면.." [MD동영상]

입력 2021. 1. 26. 15:2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김정수 기자] 26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게임의 법칙: 인간사냥'(감독 이수성, 배급 제이엔씨미디어그룹) 언론시사회 및 간담회에 참석한 배우 김성수, 서영, 조경훈이 부제 '인간사냥'이라는 주제와 함께 '무언가를 없앨 수 있는 능력이 생긴다면, 없애고 싶은 것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모두 "코로나"라고 답했다.

'게임의 법칙: 인간사냥'은 외딴섬의 여행지를 찾은 정환(김성수분)이 살인마의 표적이 되면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 속, 위험한 비밀들과 맞닥뜨리게 되면서 펼쳐지는 생존 스릴러 영화다. 1월 28일 개봉예정.

[사진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