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끼고 아낀 '쏘니와 참돔' 카드, 토트넘 역전승 이끌다

안홍석 입력 2021. 1. 26. 07:52 수정 2021. 1. 26. 11:5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손흥민(29)과 탕귀 은돔벨레(25)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매우 컸다.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영국 하이 위컴의 애덤스 파크에서 열린 2020-2021시즌 FA컵 4라운드(32강)에서 위컴에 선제골을 내주고도 극적인 4-1 역전승을 낚았다.

손흥민은 1도움, 은돔벨레는 2골을 넣으며 토트넘에 승리를 안겼다.

후반 42분에는 왼쪽을 돌파해 들어간 뒤 골지역 정면에서 도사리던 은돔벨레에게 패스를 내줘 3-1 추가골을 도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쏘니' 손흥민, 교체 투입돼 도움..'참돔' 은돔벨레는 멀티골 활약
상대 선수와 대화 나누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손흥민(29)과 탕귀 은돔벨레(25)가 올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매우 컸다.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영국 하이 위컴의 애덤스 파크에서 열린 2020-2021시즌 FA컵 4라운드(32강)에서 위컴에 선제골을 내주고도 극적인 4-1 역전승을 낚았다.

29일 리버풀과의 경기를 앞둔 토트넘은 이날 챔피언십(2부 리그) 최하위 위컴을 상대로 '1.5군'을 가동했다.

선제골을 내주고 전반 막판 개러스 베일의 동점골로 균형을 맞춘 토트넘은 후반전 좀처럼 역전골이 나오지 않자 교체 카드를 하나씩 쓰며 주전을 내보냈다.

가장 먼저 꺼내든 카드는 미드필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였다. 이어 후반 13분 스트라이커 해리 케인이 투입됐다.

호이비에르가 들어가자 토트넘은 중원 싸움에서 우위를 점했다.

케인이 전면에 서면서 골에 가까운 슈팅도 잦아졌다.

그럼에도 역전골은 나오지 않았다.

토트넘에 연장전으로 가는 것은 지는 것만큼이나 싫은 시나리오였다.

3-1 추가골 넣은 은돔벨레(오른쪽에서 두번째) [AP=연합뉴스]

리버풀전을 앞두고 핵심 자원의 체력을 최대한 아끼려던 계획이 완전히 어그러지기 때문이었다.

결국 조제 모리뉴 감독은 아껴왔던 두 개의 카드를 후반 23분 동시에 꺼내 들었다. '쏘니'(손흥민의 애칭) 손흥민과 만능 미드필더 탕귀 은돔벨레를 투입했다.

효과는 확실했다. 손흥민은 1도움, 은돔벨레는 2골을 넣으며 토트넘에 승리를 안겼다.

손흥민은 1도움 이상의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토트넘의 승리에 한몫했다.

빠른 발로 왼쪽을 크게 휘저으며 공간을 창출했다. 수비수들을 몰고 다니면서 잘 버티던 위컴 수비벽에 균열을 만들어나갔다.

후반 42분에는 왼쪽을 돌파해 들어간 뒤 골지역 정면에서 도사리던 은돔벨레에게 패스를 내줘 3-1 추가골을 도왔다.

올 시즌 토트넘 미드필더 중 가장 돋보여 국내 팬들 사이에서 '은돔인 줄 알았더니 참돔이더라'라는 우스갯소리 섞인 칭찬을 듣는 은돔벨레도 이날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경기 막판 4-1 승리에 쐐기를 박는 골까지 넣어 '멀티골'을 기록한 것은 물론이고, 역전골 과정에서도 중요한 역할을 했다.

손흥민과 모리뉴 감독 [AFP=연합뉴스]

후반 41분 은돔벨레의 대각선 크로스가 케인의 골지역 오른쪽 슈팅을 거쳐 해리 윙크스의 역전골 중거리 슈팅으로 이어졌다.

승리에 결정적 역할을 한 은돔벨레와 손흥민은 평점도 후하게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은 은돔벨레에게 가장 높은 8.3점을 부여했다. 이 사이트가 교체 선수에게 최고 평점을 주는 것은 드물다.

손흥민은 6번째로 높은 7.2점을 받았다. 교체 선수 중에서는 2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ahs@yna.co.kr

☞ 성폭행 전 야구선수 박명환 아니다…유부남 전직 투수
☞ "코로나 항문 검사할테니 모두 바지 내리고 있으라"
☞ 제자 성학대 후 6년간 '정신이상자' 행세한 여교사
☞ 가수 데뷔한 '화웨이 공주'에 "돈이 좋네"…어떻길래
☞ 성추행 폭로한 장혜영…박원순 조문 거부하기도
☞ 이재용 옥중메시지 "국민께 드린 약속 반드시…"
☞ '야구방망이 폭행' 혐의 아이언 아파트 화단서 숨진 채…
☞ 배우 송유정, 지난 23일 사망…향년 27세
☞ 박범계, 학창시절 폭력서클 질문에 "몰매 맞은건 사실"
☞ "트럼프 위해…" 의사당 난입한 아버지 신고한 아들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