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애라도 놀라게 한 '궁극의 미니멀리스트' 서현진! '신박한 정리'

김민정 입력 2021. 1. 25. 23:34 수정 2021. 7. 6. 10:3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신박정리단이 서현진의 오래 된 집과 휑한 공간에 깜짝 놀랐다.

1월 2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서는 미스코리아 출신 아나운서 서현진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비울 게 없는 것 같다"라며 갸웃거리는 신박정리단에게 서현진은 "37년된 집이라서 광이 많다. 광을 활용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는 '집이 바뀌면 삶이 바뀐다!'라는 모토로 시작해 비운 자리에 행복을 더하는 '신박'한 집구석 카운슬링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신박정리단이 서현진의 오래 된 집과 휑한 공간에 깜짝 놀랐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125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서는 미스코리아 출신 아나운서 서현진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비울 게 없는 것 같다라며 갸웃거리는 신박정리단에게 서현진은 “37년된 집이라서 광이 많다. 광을 활용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서현진의 안내로 집을 살펴보던 정리단은 사방에 있는 광에 깜짝 놀랐다. 깊고 좁은 광은 수납이 불편해서 활용하기도 어려웠다.


서현진의 남편 송재진은
“1984년 지어진 집이다라면서 집을 소개했다. 반신반의하던 정리다는 곳곳에서 옛날 흔적을 발견하고는 놀랐다.


창문 잠금도 열쇠고리처럼 생긴 걸 보고는 윤균상과 박나래는
큰집에서 보던 거라며 놀랐다. 라디에이터도 발견하고는 계속 놀랐다.


광에도 큰 짐은 없었는데 안방은 더욱 빈 방에 가까웠다
. 안방에 딸린 화장실도 일부는 광이었고, 라디에이터는 서현진이 보기 싫어서 뗐다라고 말했다.


남편 송재진은
춥다. 추워서 병원 가서 샤워한다라고 해 안쓰러움을 자아냈다. 박나래는 추우면 잠이 빨리 오는데 그때 자면 안된다라며 염려했다.


신애라는
나보다 더한 사람 있다라며 웃었다. 비울 물건을 찾느라 애쓸 정도였다.


서현진은
나중에 필요할지 모른다며 미리 사두는 마인드 이해 안 간다라고 말했다. 박나래는 유행은 돌아온다라고 응수하려고 헀지만 서현진의 완벽한 논리에 고개를 숙였다.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집이 바뀌면 삶이 바뀐다!’라는 모토로 시작해 비운 자리에 행복을 더하는 신박한 집구석 카운슬링이다. 신애라, 박나래, 윤균상과 함께 정리를 통해 물건에 얽힌 추억은 물론, 내 인생의 소중한 가치를 돌아보는 시간이 된다.


tvN
예능프로그램 신박한 정리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30분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 캡쳐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