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 첫 등장→헌신하다 헌신짝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입력 2021. 1. 24. 11: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이 전노민의 갑작스런 이혼 요청에 안타까움을 자아내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제작 지담, 초록뱀 미디어)에서 라디오 메인 작가 이시은 역으로 분한 전수경이 해륜(전노민 분)의 갑작스러운 이혼 요청에 짠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전수경만 모르는 전노민의 변심
이시은役과 싱크로율 100% '전테일'
[동아닷컴]
‘결혼작사 이혼작곡’ 전수경이 전노민의 갑작스런 이혼 요청에 안타까움을 자아내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첫 방송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제작 지담, 초록뱀 미디어)에서 라디오 메인 작가 이시은 역으로 분한 전수경이 해륜(전노민 분)의 갑작스러운 이혼 요청에 짠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화장기 없는 얼굴에 빗질도 안 한 것 같은 모습으로 등장한 시은(전수경 분)은 꾸미지 않은 겉모습에 비해 프로다운 손놀림과 양손에 파스를 붙이고 첫 등장해 어딘가에 살아 있을 법한 현실적인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이어 남자들은 바람을 들킨다는 시은의 말에 경험담이냐 묻는 혜령(이가령 분)에게 “우리 남편은 명색이 교수라 바람 못 피우지”라며 “너무 집하고 학교밖에 몰라, 남들 다 재밌대는 골프도 별로래”라며 흐뭇한 미소로 남편에 대한 견고한 믿음을 내비쳐 그를 향한 깊은 신뢰로 시청자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만들었다.

하지만, 믿음도 잠시 남편 해륜이 고하는 이별의 말에 실감하지 못 하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안타까운 감정으로 물들이는가 하면, “여자 생겼어?”, “싫증 난 거야?”, “혹시 병 걸린 거 아냐?”라며 애처로운 표정과 떨리는 말투로 그의 심정을 이해해보려 해 시은과 해륜 사이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변할지 귀추가 주목됐다.

이로써 배우 전수경은 이전에 보여줬던 화려하고 개성 강한 캐릭터와는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이번 작품을 통해 수수한 겉모습과 일과 가정에 온 마음을 다하는 헌신적인 인물을 완벽히 그려냈다. 배역 ‘이시은’을 극 안에 자연스럽게 녹여내기 위해 그동안 쌓아왔던 세련된 이미지를 단번에 내려놓음으로써 깊은 내공이 드러나는 세세한 연기력을 더 돋보이게 했다.

한편, 배우 전수경의 새로운 변신과 끝을 알 수 없는 전개로 화제가 된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매주 토, 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