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국내 자동차 생산, 16년 만에 최소.. 11% 감소

최락선 기자 입력 2021. 1. 24. 09:5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로나 사태 영향으로 지난해 국내 자동차 생산량이 16년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집계됐다.

수출은 2003년 이후 17년 만에 가장 적었다.

23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자동차 생산은 전년보다 11.2% 감소한 350만 6848대다.

현대차는 지난해 161만 8411대를 생산해 9.4% 감소했고, 기아차는 130만 7254대로 9.9% 줄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코로나 사태 영향으로 지난해 국내 자동차 생산량이 16년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집계됐다.
수출은 2003년 이후 17년 만에 가장 적었다.

23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자동차 생산은 전년보다 11.2% 감소한 350만 6848대다. 이는 2004년(346만 9464대) 이후 가장 적었다.

지난해 내수 판매는 전년보다 4.7% 증가한 161만 1360대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수출은 188만 6831대로 전년보다 21.4% 줄어 2003년(181만 4938대) 이후 가장 적었다.

현대차 아산공장 의장라인에서 작업자가 차 반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조선DB

업체별로는 외국계 완성차업체 3사의 감소 폭이 컸다. 한국GM은 35만 4800대로 2004년(30만 346대) 이후 16년만 가장 적었다. 전년(40만 9830대) 대비 13.4% 감소했다.

르노삼성차는 11만 4630대로 2003년(8만 906대) 이후 17년만 최소였다. 전년(16만 4974대) 대비 30.5% 감소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10만 6836대로 전년(13만 2994대) 대비 19.7% 감소했다. 2010년(8만 67대) 이후 10년 만에 최소였다.

현대자동차(005380)기아자동차(000270)는 감소 폭이 한 자릿수를 기록했다. 현대차는 지난해 161만 8411대를 생산해 9.4% 감소했고, 기아차는 130만 7254대로 9.9% 줄었다.

국내 연간 자동차 생산량은 2019년 10년 만에 400만대 아래로 떨어진 후 2년 연속 300만대 선에 머무르고 있다.

- Copyright ⓒ 조선비즈 & Chosun.com -

Copyright© 조선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