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딩 챔피언' 아스날, FA컵 32강 탈락..사우스햄튼에 0-1 패

이준혁 기자 2jh@kyunghyang.com 입력 2021. 1. 23. 23:4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경향]

게티이미지코리아


‘디펜딩 챔피언’ 아스날이 사우스햄튼에 발목을 잡히며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아스날은 23일(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의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FA컵 32강전에서 사우스햄튼에 0-1로 졌다.

2연패를 노리던 아스날이 32강에서 짐을 싼 가운데 공식전 무패 행진도 6경기(5승1무)에서 마감됐다.

아스날은 에디 은케티아, 윌리안, 니콜라 페페, 가브리엘 마르티넬리를 투입해 사우스햄튼의 골문을 노렸으나 빈공에 시달렸다.

높은 점유율(63-37)을 바탕으로 슈팅 10개를 시도했으나 유효슈팅은 2개에 그쳤다.

전반 24분 가브리엘 마갈레스의 자책골이 결승골이 됐다.

사우스햄튼의 카일 워커 피터스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가 마갈레스에 굴절돼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아스날은 후반 5분 골대 덕에 추가골 위기를 넘겼다. 이후 토마스 파티, 부카요 사카, 알렉상드르 라카제트를 차례대로 투입했으나 만회골을 터뜨리지 못하고 패배를 당했다.

아스날은 오는 27일 사우스햄튼을 상대로 복수전을 준비한다. 양 팀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0라운드 원정경기에서 격돌한다.

이준혁 기자 2jh@kyunghyang.com

Copyright© 스포츠경향.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