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식 펄펄' 디알엑스, 농심 꺾고 2승째(종합) [LCK]

임재형 입력 2021. 1. 20. 22:35 수정 2021. 1. 20. 22:3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야말로 팔방미인 같은 활약이었다.

디알엑스가 '표식' 홍창현의 센스있는 활약에 힘입어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디알엑스는 20일 오후 온라인으로 열린 '2021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농심과 1라운드 경기서 2-1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시즌 2승(1패), 득실 +1을 달성한 디알엑스는 담원-젠지에 이어 단독 3위를 차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라이엇 게임즈 제공.

[OSEN=임재형 기자] 그야말로 팔방미인 같은 활약이었다. 디알엑스가 ‘표식’ 홍창현의 센스있는 활약에 힘입어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디알엑스는 20일 오후 온라인으로 열린 ‘2021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스프링 농심과 1라운드 경기서 2-1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시즌 2승(1패), 득실 +1을 달성한 디알엑스는 담원-젠지에 이어 단독 3위를 차지했다.

1세트 농심의 화끈한 한타에 휘말리며 패배한 디알엑스는 2세트에서 새로운 밴픽 전략으로 분위기 반전을 꾀했다. ‘표식’ 홍창현이 LCK 기준 1799일 만에 등장한 우디르와 함께 팀을 이끌었고, ‘솔카’ 송수형의 오리아나가 화력을 지원했다. 초반엔 농심이 엇비슷하게 전력을 유지했지만 우디르-오리아나의 활약에 균형이 깨졌다.

디알엑스는 22분 경 ‘킹겐’ 황성훈의 이렐리아가 ‘리치’ 이재원의 나르를 상대로 솔로 킬을 기록한 것을 기점으로 스노우볼을 빠르게 굴렸다. 코어 아이템을 장비한 홍창현의 우디르는 쓰러질 생각을 하지 않았다. 결국 순식간에 격차를 8000골드 이상 벌린 디알엑스는 성장력을 앞세워 32분 경 경기를 마무리했다.

라이엇 게임즈 제공.

마지막 3세트에서 디알엑스는 2세트의 기세를 이어가며 초반 순항했다. 미드-봇 라인에서 적들을 끈적하게 압박하자 홍창현의 올라프는 첫 드래곤 사냥으로 응답했다. 이후 디알엑스는 탑 라인에 있는 ‘리치’ 이재원의 나르를 집요하게 공략해 경기의 혈을 뚫었다.

봇 라인 성장 격차 때문에 끌려가던 디알엑스는 20분 경 송수형의 결정적인 플레이로 흐름을 바꿨다. 송수형의 신드라는 정확하게 적들의 딜러진을 요격해 킬을 만들어냈고, 이에 디알엑스는 ‘내셔 남작 버프’까지 확보했다. 이후 디알엑스는 23분 경 미드 라인에서 한타 대승을 기록하면서 역전에 성공했다.

성장 차이가 뒤집히자 디알엑스는 물만난 고기처럼 한타를 휩쓸었다. 그간 고통 받았던 ‘바오’ 정현우의 사미라도 활약하기 시작했다. 34분 경에는 ‘바람 드래곤의 영혼’도 획득해 후반 한타력을 높였다. 결국 디알엑스는 먼저 카이사 장군을 처치한 뒤, 적진으로 이동해 42분 경 넥서스에 승리의 깃발을 꽂았다. /lisc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