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그리너스, 'eK리그 2020' 초대 챔피언 등극

조진호 기자 ftw@kyunghyang.com 입력 2021. 1. 17. 14:1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경향]

안산그리너스가 ‘eK리그 2020’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무관중 경기로 열린 결승에서 안산그리너스는 대전하나시티즌을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으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안산그리너스 선수들이 우승 세레머니를 펼치고 있다.


양팀 모두 안정적인 경기에 중점을 둔 1세트에서 대전은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한 후, 2대2 대결로 진행된 2세트에서도 한 수 위 팀워크를 선보이며 3골 차 승리를 거두며 우승을 눈앞에 두는듯 했다.

하지만 안산의 거센 반격이 3세트에서 시작됐다. 김유민이 3세트 내내 몰아치며 연장 골든골을 기록하며 분위기를 반전시켰고, 승부차기 끝에 4세트 마저 승리하며 최종 세트를 이끌어냈다. 마지막 주자로 출전한 안산 김경식은 전반에만 두 골을 몰아넣으며 짜릿한 역전 우승을 확정지었다.

‘eK리그 2020’ 초대 챔피언에 오른 안산그리너스는 우승 트로피와 메달, 1,000만원의 우승 상금과 제닉스 의자를 부상으로 수상했다. 또한 안산은 EA스포츠 주최 피파온라인4 EA챔피언스컵(EACC) 한국대표선발전의 오프라인 예선 진출 자격권도 받았다.

eK리그 2020은 한국e스포츠협회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공동 주최하고 아프리카TV가 주관 방송, KT, LG전자, EA코리아, 넥슨, 하이퍼X, 현대오일뱅크가 후원하는 FIFA 온라인4 기반 e스포츠 대회로, e스포츠 선수들이 K리그 22개 구단의 대표팀 자격으로 참여하는 대회이자, 국제축구연맹(FIFA) 인증을 받은 국내 유일 대회다.

조진호 기자 ftw@kyunghyang.com

Copyright © 스포츠경향.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