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대표팀, 태국오픈 결승 실패..동메달 5개

최인영 입력 2021. 1. 16. 22:1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드민턴 국가대표팀이 10개월 만에 출격한 국제대회에서 동메달 5개를 수확했다.

대표팀은 16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 투어 슈퍼 1000 태국오픈 4강전에 단식 포함 5개 팀이 올랐으나 모두 패했다.

대표팀은 지난해 3월 전영오픈 이후 약 10개월 만에 국제대회에 나섰지만 금메달 사냥에는 실패했다.

대표팀은 계속 태국에 머물며 19∼24일 도요타 태국오픈, 26∼31일 BWF 월드 투어 파이널까지 연속해서 출전할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배드민턴 여자단식 안세영 [태국배드민턴협회/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배드민턴 국가대표팀이 10개월 만에 출격한 국제대회에서 동메달 5개를 수확했다.

대표팀은 16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 투어 슈퍼 1000 태국오픈 4강전에 단식 포함 5개 팀이 올랐으나 모두 패했다.

여자 단식 세계랭킹 9위 안세영(삼성생명)은 4강전에서 세계랭킹 6위 카롤리나 마린(스페인)에게 0-2(18-21 16-21)로 져 결승 진출에 실패, 최종 3위를 거뒀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4위 이소희-신승찬(이상 인천국제공항)은 세계랭킹 8위 그레이시아 폴리-아프리야니 라하유(인도네시아)에 1-2(21-15 15-21 16-21)로 역전패해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6위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도 세계랭킹 11위 종콜판 키티타라쿨-라윈다 프라종자이(태국)와 접전 끝에 1-2(17-21 21-17 20-22)로 패해 결승이 좌절됐다.

남자복식 세계랭킹 8위 최솔규(요넥스)-서승재(삼성생명)는 세계랭킹 7위 리양-왕지린(대만)에 1-2(21-15 14-21 14-21)로 져 3위로 대회를 마쳤다.

혼합복식 세계랭킹 6위 서승재-채유정(인천국제공항)은 세계랭킹 3위 데차폴 푸아바라누크로-삽시리 타에랏타나차이(태국)에게 1-2(21-17 17-21 20-22)로 아쉽게 패했다.

대표팀은 지난해 3월 전영오픈 이후 약 10개월 만에 국제대회에 나섰지만 금메달 사냥에는 실패했다.

대표팀은 계속 태국에 머물며 19∼24일 도요타 태국오픈, 26∼31일 BWF 월드 투어 파이널까지 연속해서 출전할 예정이다.

abbie@yna.co.kr

☞ '첩이 100여명?' 뇌물 끝판왕…방마다 고액 현금다발도
☞ 3천억 비트코인 실수로 버린 남성…"찾으면 780억 기부"
☞ 과학고 나와서 의대 간 게 자랑할 일인가요?
☞ 문정원, 장난감값 미지불 의혹에 "기억 안나지만…"
☞ 한파 속 신생아 숨진 채 발견…친모가 창밖으로 던져
☞ 2천년 전 죽은 한살 어린이 유골, 반려견과 함께 발견
☞ 정체불명 '정인이 동영상' 유포…경찰 "우리나라 아닌 듯"
☞ 정총리, '주례서달라'던 20대 커플 결혼식서 '깜짝 주례'
☞ 노르웨이서 백신 접종 후 사망자 속출…화이자 맞은 23명
☞ 남의 집에 테슬라 주차하고 샤워한 남성, 침대서 나체로…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