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딘딘 "의학에서 인정 받은 생식기 약한 사람이 됐다"

김정은 입력 2021. 1. 16. 22:17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딘딘이 별명에 대해서 언급했다. JTBC 방송 캡쳐

딘딘이 예능감을 뽐냈다.

16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딘딘과 유노윤호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딘딘은 "'우주힙쟁이'를 할 때 정말 울 뻔했다. 희철이는 아이디어가 너무 많아서 매일 새벽에 연락이 온다. 경훈이도 연락을 하는데 도저히 못하겠다고 얘기한다. 나는 정말 너무 힘들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딘딘은 '발기부딘(발기부전+딘딘)'이라는 별명에 대해서는 "예전에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출연 당시에 가정의학과 선생님이 '딘딘은 계속 흡연하면 50-60대에 발기부전이 올 수 있다고 한 적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딘딘은 "시간이 지나 잊혀지고 있었는데 최근 KBS 2 '1박 2일' 촬영 때 한의학 전문가가 '딘딘은 체질적으로 생식기가 약한 소양인이다"라고 하더라. 그래서 나는 양학, 한의학에서 인정 받은 생식기 약한 사람이 됐다"라고 덧붙여 폭소를 더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