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백신접종, 시작 전부터 불신 안 돼"..김종인 직격

조민정 입력 2021. 1. 16. 16: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1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관련 전권을 질병관리청장이 갖는 데 의구심을 표시한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시작도 하기 전부터 불신부터 갖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직격했다.

김 위원장은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정 청장에게 백신접종 관련 전권을 갖고 지휘하라고 지시한 데 대해 "질병관리청의 능력으로 실질적으로 이행할 수 있을지 상당히 회의적"이라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관훈클럽 창립기념식 참석한 이낙연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 1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창립 64주년 기념식'에 참석하고 있다.[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1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관련 전권을 질병관리청장이 갖는 데 의구심을 표시한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시작도 하기 전부터 불신부터 갖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직격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질병관리청과 정은경 청장의 역량을 신뢰한다. 능력 있는 전담기관이 전권을 갖고 유관부처를 지휘하는 것이 효율적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위원장은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정 청장에게 백신접종 관련 전권을 갖고 지휘하라고 지시한 데 대해 "질병관리청의 능력으로 실질적으로 이행할 수 있을지 상당히 회의적"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김 위원장의 발언을 언급하며 "무슨 일이든 국민의 신뢰가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결과가 달라진다"며 "질병관리청을 신뢰하는 것이 백신접종의 성공적 진행에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이 제안한 대로 질병관리청은 의료계의 전문적 조언을 늘 들으며 참고할 것이라고 저는 믿는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의 지시에 대해서는 "많은 권한이 상부로 몰리는 우리의 조직문화에서는 파격적이고 신선한 지시"라고 평가했다.

chomj@yna.co.kr

☞ '첩이 100여명?' 뇌물 끝판왕…방마다 고액 현금다발도
☞ 과학고 나와서 의대 간 게 자랑할 일인가요?
☞ 문정원, 장난감값 미지불 의혹에 "기억 안나지만…"
☞ "성정체성 찾도록"…아들에게 성별 말해주지 않은 부부
☞ '바이러스 유출' 지목된 中연구원 "숙주 밍크일 가능성도"
☞ 2천년 전 죽은 한살 어린이 유골, 반려견과 함께 발견
☞ 코로나 이겨낸 106살 할머니 "우유와 위스키가 비결"
☞ 남의 집에 테슬라 주차하고 샤워한 남성, 침대서 나체로…
☞ 이경규 "4개월간 한 푼 없이 일해…엉덩이 물려가며 번 돈"
☞ '목숨과 바꾼 인생샷' 폭포 옆 사진 찍던 여성 순식간에…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