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에인절스, 베테랑 포수 스즈키 영입..1년 150만달러

최인영 입력 2021. 1. 16. 09:3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베테랑 포수 커트 스즈키(37)를 영입했다고 MLB닷컴이 소식통을 인용해 16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에인절스 구단이 공식 발표하지는 않았지만, MLB닷컴은 스즈키가 1년 150만달러(약 16억5천만원)에 계약 합의했다고 전했다.

MLB닷컴은 "스즈키는 클럽하우스 리더로서도 인정받고 있으며, 풍부한 경험으로 투수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커트 스즈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베테랑 포수 커트 스즈키(37)를 영입했다고 MLB닷컴이 소식통을 인용해 16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에인절스 구단이 공식 발표하지는 않았지만, MLB닷컴은 스즈키가 1년 150만달러(약 16억5천만원)에 계약 합의했다고 전했다.

스즈키는 지난 10월 엉덩이 수술을 받은 맥스 스태시와 함께 에인절스의 안방마님 역할을 분담할 전망이다. 앤서니 벰붐도 뒤를 받친다.

스즈키는 빅리그 통산 14시즌 타율 0.259, 133홈런, 669타점 등을 올린 베테랑으로, 2014년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올스타로 선정되고 2019년에는 워싱턴 내셔널스에서 월드시리즈 우승에 기여했다.

2019년 우승 시즌에 스즈키는 커리어 하이인 17홈런과 63타점을 기록했고, 지난해에는 33경기 타율 0.270, 2홈런 등을 올렸다.

MLB닷컴은 "스즈키는 클럽하우스 리더로서도 인정받고 있으며, 풍부한 경험으로 투수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abbie@yna.co.kr

☞ '첩이 100여명?' 뇌물 끝판왕…방마다 고액 현금다발도
☞ "성정체성 찾도록"…아들에게 성별 말해주지 않은 부부
☞ 과학고 나와서 의대 간 게 자랑할 일인가요?
☞ 문정원, 장난감값 미지불 의혹에 "기억 안나지만…"
☞ 코로나19 사망자 옷으로 인형 만드는 여성 사연
☞ 남의 집에 테슬라 주차하고 샤워한 남성, 침대서 나체로…
☞ 이경규 "4개월간 한 푼 없이 일해…엉덩이 물려가며 번 돈"
☞ '목숨과 바꾼 인생샷' 폭포 옆 사진 찍던 여성 순식간에…
☞ "남성 아이돌 대상 성착취 '알페스'를 고발합니다"
☞ 하버드 출신 '화웨이 공주' 가수 데뷔…춤 실력 '실망이야'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