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시민 공공텃밭 운영준비 '박차'

하남=김동우 기자 입력 2021. 1. 15. 19:4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시민 공공텃밭 운영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도시농업에 대한 시민들의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미사동에 공공텃밭을 조성해 운영해 왔다.

한편 시는 지난 해 공공텃밭 경쟁률이 3:1을 기록하는 등 시민들의 호응이 커짐에 따라, 올해 초이동 370번지 및 370-1번지에 초이텃밭 150구획을 추가로 신규 조성해 시민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시민 공공텃밭 운영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사진제공=하남시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시민 공공텃밭 운영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5일 시에 따르면, 미사뒷벌텃밭 및 초이텃밭 2개소 550구획을 3월 중 분양한다.

시는 도시농업에 대한 시민들의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미사동에 공공텃밭을 조성해 운영해 왔다.

그러나 해당 텃밭에 근린공원 조성 계획이 수립됨에 따라, 시는 올해 대체부지인 미사동 573-1번지 일원에 ‘미사뒷벌텃밭’ 400구획을 확보했다.

한편 시는 지난 해 공공텃밭 경쟁률이 3:1을 기록하는 등 시민들의 호응이 커짐에 따라, 올해 초이동 370번지 및 370-1번지에 초이텃밭 150구획을 추가로 신규 조성해 시민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시는 추가 조성되는 텃밭에 쉼터, 관수시설, 이동식 화장실 등 설치를 분양 전까지 완료해 주민 편의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시는 도시농업 활성화를 위해 취약계층 단체를 위한 ‘사회적 농업 시범 운영사업’도 전개하고, 도시농업 관련 교육 등을 계획하고 있다.

이전과 같이 하남시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1세대는 1구획(12㎡)만 신청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다음 달 8일부터 10일까지 3일 간이며, 신청자가 직접 희망텃밭을 선택하여 신청할 수 있다. 추첨은 컴퓨터로 진행한다.

참가비는 토지사용료와 퇴비 등 재료비를 포함해 전년과 동일한 3만원으로 책정됐으며, 11월 말까지 텃밭을 사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신도시 개발에 따른 도시민들의 유입이 많아짐에 따라 도시농업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며 “공공텃밭 운영은 시민들에게 친환경 여가생활을 제공하고, 도시농업 저변을 확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오는 18일부터 시 홈페이지 공고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머니S 주요뉴스]
女 아나운서, 침대에 누워 속옷 내리며 '야릇'
입양아들과 불륜女… 남편 "나 잘 때 아들 방으로"
가슴 사이즈 실화?… 걸그룹 멤버, 물속에서 '찰칵'
천년에 한번 나올 미모?… 사진 공개에 '난리'
성민♥김사은, 19금 스킨십… "키스는 이렇게"
"침 질질 여배우 모른다"… 효연, 진실은?
"지갑 없어요"… 문정원, '장난감 먹튀' 내막은?
유수진 "아이 낳는 기계인가 싶다"
이하얀 근황, 3개월만에 38㎏감량 비법은?
김지원 아나운서 퇴사 사유는?… 장문의 글 게재

하남=김동우 기자 bosun1997@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