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성·이승현 40점 합작'오리온, SK 꺾고 3연승 신바람

김학수 입력 2021. 1. 13. 21:4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고양 오리온이 40점을 합작한 이승현과 이대성을 앞세워 3연승을 올렸다.

오리온은 13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서울 SK와 홈 경기에서 85-73으로 이겼다.

최근 3연승으로 18승 12패가 된 오리온은 3위 울산 현대모비스(18승 13패)를 0.5경기 차로 따돌리고 단독 2위 자리를 지켰다.

프로농구 정규리그는 이날 경기를 끝으로 올스타 휴식기에 들어간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고양 오리온이 40점을 합작한 이승현과 이대성을 앞세워 3연승을 올렸다.

오리온은 13일 경기도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정규리그 서울 SK와 홈 경기에서 85-73으로 이겼다.

최근 3연승으로 18승 12패가 된 오리온은 3위 울산 현대모비스(18승 13패)를 0.5경기 차로 따돌리고 단독 2위 자리를 지켰다. 1위 전주 KCC(21승 8패)와는 3.5경기 차이다.

SK는 이날 패배로 13승 18패가 되며 8위에 머물렀다. 플레이오프에 나갈 수 있는 6위 인천 전자랜드(16승 15패)와는 3경기 차이다.
오리온은 이대성이 21점에 6스틸, 5리바운드, 4어시스트를 기록했고 이승현은 19점과 5리바운드의 성적을 냈다.

부산에서는 홈팀 부산 kt가 서울 삼성을 76-74로 꺾었다.

kt 양홍석이 25점에 11리바운드로 활약했고, 브랜든 브라운도 17점을 보탰다. 15승 14패가 된 kt는 전자랜드를 제치고 단독 5위가 됐다.

삼성은 15승 16패로 7위로 순위가 밀렸다.

프로농구 정규리그는 이날 경기를 끝으로 올스타 휴식기에 들어간다.

다만 올해 올스타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열리지 않는다.

또 16일에는 지난해 12월 안양 KGC인삼공사 변준형의 고열 증세로 열리지 못했던 인삼공사와 kt 전이 경기도 안양체육관에서 진행된다.

정규리그는 19일 전주 KCC와 창원 LG의 전주 경기로 재개된다.

◇ 13일 전적
▲부산사직체육관

부산 kt 76(19-16 15-15 21-26 21-17)74 서울 삼성

▲고양체육관

고양 오리온 85(22-13 15-17 23-20 25-23)73 서울 SK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