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충전에 500km..베일 벗은 아이오닉 5

김일규 입력 2021. 1. 13. 17:25 수정 2021. 1. 14. 01:5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번째 모델인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량(CUV) 아이오닉 5의 외부 티저(맛보기) 이미지(사진)를 13일 처음 공개했다.

아이오닉 5는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최초로 적용한 모델이다.

현대차는 다음달 온라인으로 아이오닉 5를 세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의 핵심 기술을 담은 영상 네 편도 선보였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티저 이미지 공개
현대차 전기차 플랫폼 E-GMP 첫 적용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번째 모델인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량(CUV) 아이오닉 5의 외부 티저(맛보기) 이미지(사진)를 13일 처음 공개했다.

아이오닉 5는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최초로 적용한 모델이다. E-GMP는 차종에 따라 1회 충전으로 최대 500㎞ 이상 주행할 수 있다. 800V 충전 시스템을 갖춰 초고속 급속충전기를 사용하면 18분 내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아이오닉 5에는 파라메트릭 픽셀과 자연친화적인 색과 소재가 반영된 것이 특징이다. 헤드램프와 후미등, 휠 등에 적용된 파라메트릭 픽셀은 이미지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것이다.


전면에는 현대차 최초로 상단부 전체를 감싸는 조개 뚜껑 같은 모양의 클램셸 후드를 적용, 면과 면이 만나 선으로 나뉘는 라인을 줄였다. 측면부는 현대차의 전기차 중 가장 큰 20인치 휠을 장착한 것이 인상적이다. 현대차는 다음달 온라인으로 아이오닉 5를 세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5의 핵심 기술을 담은 영상 네 편도 선보였다. ‘궁극의 캠핑’이라는 제목의 영상은 모두 세 편으로, 차량에서 외부로 전기를 공급하는 기술을 통해 캠핑장에서 전기 오븐으로 칠면조 요리를 하는 모습 등을 담았다.

‘5분 챌린지’라는 영상은 5분 충전으로 100㎞ 이상 주행이 가능한 아이오닉 5와 5분씩 충전한 스마트폰, 액션캠, 랩톱 중 누가 더 오래 버티는지 경쟁하는 모습을 예고 형태로 보여줬다.

김일규 기자 black0419@hankyung.com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