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파주 LGD 공장서 화학물질 유출.."2명 심정지"

신현아 입력 2021. 1. 13. 15:30 수정 2021. 1. 13. 15:38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LG디스플레이 파주공장 생산라인. 사진 = 한국경제신문DB


13일 오후 2시20분께 경기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화학물질이 유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부상자는 현재까지 6명으로 이중 의식을 잃고 쓰러진 2명은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서는 심폐소생술까지 진행됐다. 

유출된 물질은 암모늄 계열의 유해 화학물질(TMAH)로 추정된다. 관계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 파악에 나섰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