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는 잃고 영어만 남으면 무슨 소용인가요?"

최규화 기자 입력 2021. 1. 13. 10: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베이비뉴스의 영유아 사교육 특별기획 연속 인터뷰가 단행본 0~7세 공부 고민 해결해드립니다(김영사)로 출간됐습니다.

2베이비뉴스의 영유아 사교육 특별기획이 0~7세 공부 고민 해결해드립니다(김영사)로 출간됐습니다.

9"모국어 어휘력이 부족한 아이들은 다른 언어에 대한 이해력도 떨어집니다. 영유아기 과도한 영어교육으로 사고의 그릇이 크는 시기를 놓치면, 시간이 지나 그 공백을 메우려 할 때 애를 먹을 수밖에 없어요."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카드뉴스] 엄마표 교육 성공의 관건

【베이비뉴스 최규화 기자】

베이비뉴스의 영유아 사교육 특별기획 연속 인터뷰가 단행본 「0~7세 공부 고민 해결해드립니다」(김영사)로 출간됐습니다. 영유아 사교육 '광풍'에 대한 전문가들의 진단과 제언을 카드뉴스로 다시 듣습니다. 이남수 사교육걱정없는세상 부모교육 강사는 '엄마표 교육' 성공의 관건에 대해 이렇게 조언합니다.

[알림] 시각장애인 웹접근성 보장을 위한 대체텍스트입니다.

1
"아이는 잃고 영어만 남으면 무슨 소용인가요?"

2
베이비뉴스의 영유아 사교육 특별기획이 「0~7세 공부 고민 해결해드립니다」(김영사)로 출간됐습니다. 이남수 사교육걱정없는세상 부모교육 강사는 '엄마표 교육' 성공의 관건에 대해 이렇게 조언합니다.

3
"엄마표 교육에서 가장 중요한 건 '조율'입니다. 부모가 정해놓은 교육과정만 무조건 밀어붙이면 당연히 아이가 싫어하겠죠. 조율은 곧 계속되는 수정의 과정입니다. 결과보다 조율의 과정 자체가 중요합니다."

4
"다만 조율 과정에서 발달에 따른 고려는 필요합니다. 너무 어릴 때부터 너무 많은 선택권을 주는 건 바람직하지 않아요. 되는 것과 안 되는 것의 경계를 잡아주고, 커가면서 점점 더 선택권을 넓혀줘야죠."

5
"무조건 엄마표 교육이 좋다? 그런 건 있을 수 없어요. 중요한 건 '아이가 얼마나 즐겁고 편안하게 배우느냐' 하는 겁니다. 부모가 어떻게 가르치는지가 아니고, 아이가 어떻게 배우고 있는지가 중요하죠."

6
"성과만 생각하고 교육을 선택하면 반드시 오류가 생겨요. 중요한 건 아이를 봐야 한다는 거죠. 영어보다는 아이가 더 중요하니까요. 부모의 머릿속에서 아이는 없어지고 영어만 남으면 오류가 나는 거예요."

7
"영유아기 영어교육의 갈림길은 '유아 대상 영어학원(영어유치원)에 보낼 것인가 말 것인가' 하는 거예요. 보내는 건 자유지만, 그 다음에 어떻게 그만큼의 영어 노출 환경을 유지할 것인지가 진짜 문제죠."

8
"근본적으로 영유아기에는 모국어를 많이 들어야 합니다. '모국어 그릇에 영어 담긴다'라는 말도 있잖아요. 영어로 이해할 수 있는 어휘의 폭은 모국어로 이해할 수 있는 어휘의 폭을 절대 넘지 못합니다."

9
"모국어 어휘력이 부족한 아이들은 다른 언어에 대한 이해력도 떨어집니다. 영유아기 과도한 영어교육으로 사고의 그릇이 크는 시기를 놓치면, 시간이 지나 그 공백을 메우려 할 때 애를 먹을 수밖에 없어요."

10
"어떤 교육이든 가장 중요한 건, 아이를 봐야 한다는 겁니다. 아이를 잃어버려 가면서 학원 하나 더 시키려 애쓰지 말고, 차라리 아무것도 시키지 말고 아이한테 인상이나 쓰지 마세요. 그게 더 중요합니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

Copyright© 베이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