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 해리스 단장 "1주일 안에 좌완 선발 영입 결정"

이용균 기자 noda@kyunghyang.com 입력 2021. 1. 13. 08:59 수정 2021. 1. 13. 09:0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SF 해리스 단장 "좌완 선발 영입 필요"
FA 선발 시장 정체 중, 양현종의 가능성
양현종에게 남은 시간 1주일, 해리스 단장 "1주일 안에 결정"

[스포츠경향]

샌프란시스코의 홈구장 오라클 파크 | 게티이미지 코리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좌완 선발 영입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샌프란시스코 스캇 해리스 단장은 13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스토브리그 진행 상황을 밝히며 좌완 선발 필요성을 얘기했다. MLB네트워크의 존 모로시는 “샌프란시스코는 현재 선발 로테이션이 모두 우완으로 채워졌다”고 전했다.

샌프란시스코 선발은 조니 쿠에토, 케빈 가우스먼, 로건 웹, 앤서니 데스칼파니, 타일러 비디 등이다. 모두 우완으로 좌완 선발이 밸런스를 맞춰줄 수 있다.

선발 시장이 좀처럼 움직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현재 FA 시장에 남아 있는 좌완 선발은 존 레스터, JA 햅, 제임스 팩스턴 등이다. 메이저리그 진출을 노리는 양현종으로서는 샌프란시스코의 좌완 선발 구하기가 희망을 걸어볼 수 있는 요소다.

스캇 해리스 단장은 “1주일 안에 최종 결정이 내려질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양현종이 스스로 결정한 메이저리그 도전 마감 시한도 약 1주일 정도 남았다.

이용균 기자 noda@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