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팬텀' 타이틀롤에 박은태·카이·전동석·규현

박은희 입력 2021. 1. 13. 08:1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뮤지컬 '팬텀'이 오는 3월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팬텀'의 타이틀롤에 박은태와 카이, 전동석, 규현이 이름을 올렸다고 13일 밝혔다.

'팬텀'은 빼어난 재능을 지녔으나 흉측한 얼굴 탓에 얼굴을 가면으로 가린 채로 오페라극장 지하에서 숨어 살아야 하는 슬픈 운명을 지닌 인물이다.

2018년 이후 3년 만에 네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 '팬텀'은 세계적인 추리 소설가 가스통 르루의 대표작인 '오페라의 유령'을 원작으로 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뮤지컬 '팬텀' 티저 영상 캡처. [사진=EMK뮤지컬컴퍼니]

[아이뉴스24 박은희 기자] 뮤지컬 '팬텀'이 오는 3월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팬텀'의 타이틀롤에 박은태와 카이, 전동석, 규현이 이름을 올렸다고 13일 밝혔다.

'팬텀'은 빼어난 재능을 지녔으나 흉측한 얼굴 탓에 얼굴을 가면으로 가린 채로 오페라극장 지하에서 숨어 살아야 하는 슬픈 운명을 지닌 인물이다.

사랑스럽고 순수한 여인에서 오페라극장의 디바로 발돋움하는 '크리스틴 다에' 역으로는 김소현과 임선혜, 이지혜, 김수가 출연한다.

2018년 이후 3년 만에 네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 '팬텀'은 세계적인 추리 소설가 가스통 르루의 대표작인 ‘오페라의 유령’을 원작으로 한다. 매력적인 스토리와 아름다운 음악, 오페라와 클래식발레 등 다양한 장르를 만나볼 수 있다. 2015년 한국 초연 당시 흥행에 성공하며 세 번의 시즌 만에 45만명의 관객을 모았다.

오는 3월 17일부터 6월 27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오는 19일 첫 번째 티켓오픈을 한다.

박은희기자 ehpark@inews24.com

▶네이버 채널에서 '아이뉴스24'를 구독해주세요.

▶재밌는 아이뉴스TV 영상보기▶아이뉴스24 바로가기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