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스 살아난 우리카드, 대한항공 잡고 선두권 싸움 돌입

CBS노컷뉴스 박기묵 기자 입력 2021. 1. 12. 22:5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프로배구 우리카드가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우리카드는 12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대한항공과 원정 경기에서 풀 세트 접전 끝에 세트 스코어 3 대 2(18-25, 25-21, 28-26, 24-26, 18-16)로 승리했다.

경기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선 IBK기업은행이 현대건설을 세트 스코어 3 대 2(17-25, 25-20, 24-26, 25-18, 15-10)로 격파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우리카드, 대한항공에 세트 스코어 3 대 2 역전승
여자부 IBK기업은행, 현대건설에 세트 스코어 3 대 2 승리
우리카드 승리를 이끈 알렉스. 한국배구연맹 제공

프로배구 우리카드가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우리카드는 12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대한항공과 원정 경기에서 풀 세트 접전 끝에 세트 스코어 3 대 2(18-25, 25-21, 28-26, 24-26, 18-16)로 승리했다.

2연승과 승점 2점을 얻은 우리카드(12승9패·승점 35점)는 3위 OK금융그룹(14승7패·승점 37점)을 바짝 추격하며 선두권 싸움에 돌입했다. 직전 OK금융그룹전에서 공격 성공률 83.33%를 올린 알렉스는 이날도 공격 성공률 68.75%로 맹활약했다. 알렉스는 블로킹 1개, 서브 득점 1개 등 35득점을 기록했다.

리그 선두 대한항공(14승8패·승점 42점)은 승점 1점을 추가하는 데 그치며 2위 KB손해보험(13승8패·승점 39점)과 격차를 크게 벌리지 못했다. 대한항공은 임동혁(32득점), 곽승석(20득점), 정지석(18득점)이 70득점을 몰아쳤지만 범실 40개로 우리카드(범실 22개)에 승리를 내줬다.

1세트 6득점으로 주춤했던 우리카드 알렉스는 2세트부터 살아났다. 알렉스는 2세트 블로킹 1개 등 9득점을 낸 뒤 3세트 8득점으로 경기를 이끌었다. 대한항공은 4세트 듀스 접전 끝에 승부를 풀 세트로 끌고 갔지만 5세트 연이은 범실로 그대로 주저앉았다.

경기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선 IBK기업은행이 현대건설을 세트 스코어 3 대 2(17-25, 25-20, 24-26, 25-18, 15-10)로 격파했다.

3위 기업은행(9승9패·승점 26점)은 이번 시즌 현대건설(6승12패·승점 18점)전에서 4전 전승을 기록했다. 기업은행 라자레바는 블로킹 5개 등 34득점으로 현대건설을 꽁꽁 묶었다. 김희진도 블로킹 4개 등 17득점으로 높은 벽을 과시했다.

현대건설은 루소가 20득점으로 활약했지만 경기를 뒤집지 못하고 역전패를 떠안았다.

▶ 기자와 카톡 채팅하기
▶ 노컷뉴스 영상 구독하기

[CBS노컷뉴스 박기묵 기자] ace0912@cbs.co.kr

저작권자ⓒ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