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한국 판매 2년 연속 1만대 돌파..전년보다 21% 늘어

권희원 입력 2021. 1. 11. 09:5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해 국내에서 1만2천798대를 판매해 2년 연속 '1만대 클럽'에 들었다고 11일 밝혔다.

볼보는 특히 '손흥민 차'로 신형 S90과 S60 등이 인기를 끌며 세단 모델의 판매량이 전년 대비 52% 늘었다고 설명했다.

볼보는 올해 판매 목표를 작년보다 17% 증가한 1만5천대로 설정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지난해 국내에서 1만2천798대를 판매해 2년 연속 '1만대 클럽'에 들었다고 11일 밝혔다.

전년과 비교하면 21% 증가해 9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볼보 신형 S90 [볼보자동차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모델별로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XC40(2천555대)이 가장 많이 팔렸고, 중형 SUV인 XC60(2천539대), 중형 세단 S60(2천118대) 등이 뒤를 이었다.

볼보는 특히 '손흥민 차'로 신형 S90과 S60 등이 인기를 끌며 세단 모델의 판매량이 전년 대비 52% 늘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2021년식 모델부터 내연기관을 전면 배제하고 모두 하이브리드로 개편하면서 친환경 자동차 제조사로서의 입지를 다졌다고 말했다.

작년 9월 처음으로 판매를 시작한 마일드하이브리드 모델은 4개월간 3천622대 판매를 기록하며 전체의 28%를 차지했고, 플러그인하이브리드 모델은 1천592대로 전년 동기 대비 688% 늘었다.

볼보는 올해 판매 목표를 작년보다 17% 증가한 1만5천대로 설정했다.

또 서비스 네트워크 확충에 500억을 투자해 김해, 구리, 서대구 등 5개 지역에 서비스 센터를 열고, 공식 전시장 3곳을 추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hee1@yna.co.kr

☞ 승진 주목 '2인자' 김여정, 되려 직책 강등…왜?
☞ 슈워제네거, 앙숙 트럼프에 "You are terminated"
☞ 35년만에 가장 춥던 날, 내복만 입고 거리서 떨던 3세 여아
☞ 성희롱 시달린 '이루다' 이번에는 동성애·장애인 혐오?
☞ 중국 인기유튜버, 김치 담그며 '중국전통음식' 해시태그
☞ 술 취해 유치원 침입한 20대, 택시 훔쳐 도주하다…
☞ '샤넬의 뮤즈' 슈퍼모델 스텔라 테넌트 사인은…
☞ "교황 주치의,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
☞ 'sns 안할래' 해리 왕자 부부 소셜미디어 중단하는 사연
☞ "짐승보다 못해" 장모 윽박지른 사위…노인학대 무죄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