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차, 코로나19 난리통에도 전년비 21% 성장..올핸 1만 5000대 목표 

강희수 입력 2021. 1. 11. 09:53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볼보차 XC레인지 라인업.

[OSEN=강희수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코로나19의 폭풍 속에서도 전년 대비 21%나 성장했다. 코로나19의 충격파가 볼보차코리아는 완전히 비켜 갔다. 볼보차코리아는 더 고삐를 조여 올해는 1만 5,000대 판매, 500억 원 투자를 약속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는 11일, 2020년 한 해의 성과를 정리하고, 올해 판매 목표를 포함한 경영계획을 발표했다. 이 내용에 따르면 볼보차코리아의 2020년 총 판매량은 전년(1만 570대) 대비 21% 성장한 1만 2,798대로 2년 연속 1만대 클럽을 달성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 법인 설립 사상 최대 판매실적이자 9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보여주는 수치다.

차종별로 보면 XC40(2,555대), XC60(2,539대), S60(2,118대) 순으로 많이 팔렸다. 레인지 별로는 XC레인지(SUV)가 6,457대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 가운데 S레인지(3,894대)와 CC레인지(2,447대)가 그 뒤를 이었다. 

그런데 판매 증가율로 줄을 세우면 순위는 달라진다. S레인지(세단) 52%, CC레인지(크로스오버) 23.3%, XC레인지(SUV) 7.2% 순이다. S레인지의 급성장이 눈에 띈다. 손흥민차로 인기 몰이 중인 신형 S90과 신형 S60의 신차 효과가 숫자로 입증됐다. S레인지는 전년 대비 1,332대가 더 팔렸다.(총 3,894대)

볼보차 신형 S90.

모델별 성장률에서는 두 개의 모델이 두드러진다. S60이 2,118대(101.7%), 크로스컨트리(V60)가 1,929대(96.8%)가 팔리며 각 레인지의 성장을 이끌었다. 60클러스터는 이들 모델들의 활약에 힘입어 전체 판매량의 51.4%를 점유했다.

2021년식 모델부터 글로벌 시장 최초 디젤, 가솔린 내연기관을 전면 배제하고 파워트레인을 하이브리드로 개편한 볼보자동차코리아는 파워트레인 별 판매량에 있어서도 괄목할만 성과를 달성했다. 지난해 9월 첫 판매가 시작된 마일드 하이브리드 모델(MHEV)의 경우, 판매 4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 3,622대를 기록, 전체 판매량 중 28%를 차지했다.

T8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판매량도 1,592대로 전년 동기 대비 688%나 증가했다. 

'볼보차=친환경 자동차 제조사'라는 등식이 수치로 확인됐다.

연령 별 신규 구매자 분포에서는 3040 핵심 비중이 각각 16.5%, 19.8% 씩 증가했다. 특히, 타 연령 대비 구매 비중이 낮았던 20대 비중이 전년 대비 62.4%로 두드러지게 증가했다.

서비스 부문의 성장도 괄목할 만한다. 

볼보차는 지난해 6월에는 아시아 시장 최초 서비스 통합 브랜드 ‘서비스 바이 볼보(Service By Volvo)’를 런칭하고 중장기 투자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이런 일련의 활동 결과 컨슈머 인사이트(Consumer Insight) 2020 연례 자동차 기획조사에서 서비스 만족도(CSI) 부문 유럽 브랜드 1위 달성과 함께 국산차와 수입차 모든 브랜드를 통틀어 ‘제품 만족도’ 부문에서도 압도적으로 1위를 기록했다.

한편,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올해 판매 목표를 2020년 대비 17% 증가한 1만 5,000대로 설정했다. 서비스 네트워크도 판매 성장에 웃도는 수치인 18%로 설정했다. 김해, 구리, 서대구, 서울 강동, 강남 율현 등 5개 지역에 서비스센터 신규 오픈 및 일산 서비스센터를 확장 이전해 총 33개의 네트워크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늘어나는 차량 등록대수에 맞춰 워크베이 20% 확충 등 공격적인 투자를 이어갈 계획이다.

볼보자동차 공식 전시장도 추가로 3곳을 오픈해 총 31개의 전시장을 운영할 예정이다. 여기에, 브랜드 잔존가치 강화의 일환으로 하반기 부산 지역을 대상으로 볼보자동차 인증 중고차 사업 SELEKT를 추가 오픈하는 등 총 4개의 SELEKT 전시장 네트워크를 선보인다.

올해 친환경 모델의 공세도 계속 된다. 2040년 탄소배출량 저감을 통한 기후 중립 기업 달성의 일환으로 1분기 XC90 및 XC60 마일드 하이브리드 모델을 출시 예정이다. 이를 통해 전 라인업 모델에서 볼보만의 새로운 친환경 파워트레인인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을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볼보 순수 전기차 XC40 리차지.

뿐만 아니라, 볼보자동차 전동화 전략 일환으로 브랜드 최초 100% 순수 전기차인 XC40 리차지의 국내 판매도 예정돼 있다. 지난 2019년 10월 미국에서 공개된 바 있는 XC40 리차지는 구글 안드로이드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기본 탑재됐으며, 1회 충전시 400km이상(WLPT기준) 주행이 가능하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이사는 “2019년에 이어 2020년까지 2년 연속 1만대 클럽을 가입할 수 있었던 주요 원동력은 안전에 대한 확고한 철학과 볼보가 추구하는 환경에 대한 비전을 공감해주시는 분들이 날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라며 “2021년에도 언제나 고객을 최우선하고 차별화 된 프리미엄 서비스와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100c@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