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10명 추가 확진..병원 관련 연쇄 감염 지속(종합)

천경환 입력 2021. 1. 10. 21:5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충북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0명이 추가로 나왔다.

나머지 1명은 50대 확진자로, 전날 양성 판정을 받은 A씨(충북 1380번)의 가족이다.

이날 오후 확진 판정을 받은 50대는 이전 확진자의 가족으로 자가 격리 중 의심 증세를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진천에서는 코호트 격리 시설인 도은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새로 확인돼 누적 확진자가 128명으로 늘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청주 4명·음성 5명·진천 1명..누적 1천397명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종합=연합뉴스) 천경환 기자 = 충북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0명이 추가로 나왔다.

10일 충북도와 시군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청주 4명, 음성 5명, 진천 1명 등 모두 10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청주 확진자 4명은 이전 확진자의 가족이다.

이들 중 3명은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나머지 1명은 50대 확진자로, 전날 양성 판정을 받은 A씨(충북 1380번)의 가족이다. A씨의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음성군 확진자 2명은 동일집단(코호트) 격리 중인 소망병원 관련자다.

이들은 이 병원 환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시행한 전수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

이곳 누적 확진자는 137명에 달한다.

60대 확진자 B씨는 읍면 단위를 순회하며 운영하는 이동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은 뒤 양성 판정을 받았다.

무증상이었던 B씨의 감염 경로는 파악되지 않았다.

이날 오후 확진 판정을 받은 50대는 이전 확진자의 가족으로 자가 격리 중 의심 증세를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나머지 1명은 해외 입국자 확진 사례다.

진천에서는 코호트 격리 시설인 도은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새로 확인돼 누적 확진자가 128명으로 늘었다.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한 옥천의 한 정신질환자 치료병원에서는 이날 확진자가 새로 나오지 않았다.

군은 이날 해당 병원 환자 57명과 종사자 9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진행했다.

앞서 이 병원에서는 1차 전수검사 결과 환자 2명의 양성이 확인됐고, 지난 4일 이뤄진 2차 전수검사에서 간호사 3명과 요양보호사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7일 실시된 3차 검사에서는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충북의 누적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천397명이다.

kw@yna.co.kr

☞ '샤넬의 뮤즈' 슈퍼모델 스텔라 테넌트 사인은…
☞ 흰머리에 민낯·파자마…인간미 띄우는 서울시장 주자들
☞ 극단 선택한 의경 시신, 순직 결정에도 11년째 병원 방치
☞ 분양 후 수억원 뛰었는데 이제 와서 나가라고?
☞ 35년만에 가장 춥던 날, 내복만 입고 거리서 떨던 3세 여아
☞ 제설제 바닥났는데도 '눈 치우는 시늉' 지시에…
☞ '링컨 액자' 선물받은 안철수 "썩은 나무를…"
☞ "짐승보다 못해" 장모 윽박지른 사위…노인학대 무죄
☞ "자는데 시끄럽다" 사우나서 소화기 휘둘러…피해자 숨져
☞ "공무원이 괜찮다고…"…구청장 단체식사 식당에 불똥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