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최유정X김도연, 새벽까지 특훈한 보람있네 '대활약'

신소원 입력 2021. 1. 10. 15:57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찐친 케미 리액션
웃음사냥 성공
최유정, 남다른 받쓰

[텐아시아=신소원 기자]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위키미키 최유정과 김도연이 주말 저녁 시청자들의 행복지수를 높였다.

최유정과 김도연은 9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 다채로운 웃음을 전하며 맹활약을 펼쳤다.

최유정과 김도연은 본격적인 게임 시작 전부터 힘찬 포부를 드러냈다. 이들은 흘러나오는 노래의 가사를 맞춰야 하는 '놀토'의 받아쓰기 게임을 위해 촬영 당일 새벽까지 연습을 했다고 밝혀 활약에 더욱 기대를 모았다.

1라운드가 시작되고 문제의 곡 제목을 듣자마자 최유정은 바로 노래를 흥얼거리며 큰 활약을 예고했다. 어려운 난이도의 문제에 모두가 난항을 겪던 가운데 최유정은 조용히 핵심 단어를 잡아내며 정답을 유추, 빠르게 성공을 이끌어냈다.

이어지는 2라운드에서도 두 사람의 활약은 계속됐다. 김도연은 초성 실력자답게 초성으로 가사의 단어들을 캐치해냈다. 또한, 곡의 흐름을 파악해 자신이 생각한 단어가 정답임을 확신하기도. 최유정은 첫번째 시도 직전, 조심스럽게 답안의 오류를 찾아내 한번에 도전 성공을 거뒀다.

최유정과 김도연은 남다른 집중력과 센스를 기반으로 한 문제 풀이 뿐만 아니라 통통 튀는 리액션으로 프로그램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최유정의 실감나는 동물 소리 묘사는 물론 김도연의 긴팔 리액션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내기 충분했다.

이처럼 최유정과 김도연은 넘치는 끼와 에너지로 주말 저녁 안방 극장에 즐거움을 선사했다. 무엇보다 그들만이 보여줄 수 있는 찐친 케미는 게임에서 시너지 효과를 발휘, 소소한 재미를 더했다.

한편, 최유정과 김도연은 다양한 분야에서 매력을 펼치며 만능돌로 자리매김 중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