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 665명..사흘 연속 600명대

최하얀 입력 2021. 1. 10. 10: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10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65명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631명, 국외유입 사례는 34명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6만86648명에 이른다.

국내 신규 확진자 631명 가운데 400명이 수도권에서 나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세계 대유행]중앙방역대책본부 10일 0시 기준
지역발생 631명, 국외유입 34명
서울 강남역 지하도상가가 폐쇄돼 있다. 서울시와 서울시설공단은 강남지하도상가관리소 소속 청소 노동자 1명이 이날 코로나199에 확진되자 강남역 지하도상가를 10일 밤 12시까지 폐쇄하겠다고 밝혔다. 지하철 이용자 등을 위한 이동 통로는 확보되어 있다. 연합뉴스

10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65명 발생했다. 지난 8∼9일(674명, 641명)에 이어 사흘 연속 600명대를 유지했다. 1천명 아래 세 자릿수는 지난 5일 이후 엿새째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631명, 국외유입 사례는 34명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6만86648명에 이른다.

국내 신규 확진자 631명 가운데 400명이 수도권에서 나왔다. 서울 179명, 경기 189명, 인천 32명이다. 대구·울산 각 34명, 부산 32명, 충남 30명, 강원 20명, 경북·경남각 19명, 광주 18명, 충북 8명, 전북 6명, 대전·제주 각 4명, 전남 3명이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총 231명이다.

국외 유입 확진자 34명 가운데 14명은 검역 단계에서, 20명은 지역사회 격리 중에 확진됐다. 내국인은 23명, 외국인은 11명이다.

격리 중인 코로나19 환자 수는 445명 줄어 1만7130명이다. 위중증 환자는 8명 줄어 401명이다. 사망자는 25명 늘어 누적 1125명이다.

최하얀 기자 chy@hani.co.kr

Copyright © 한겨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