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차 컨설턴트가 알려드립니다 "보고서 이렇게 작성하세요"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입력 2021. 1. 10. 06: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공공분야 전문 18년차 컨설턴트가 파워포인트, 워드, 아래한글을 활요해 읽기 쉬은 보고서를 빠르게 작성하는 방법을 공개했다.

보고서를 작성할 때 '저장하기' '불러오기' 등의 기본적 명령어를 마우스를 움직여 실행하는 직장인은 업무에서 도태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이기 때문이다.

◇ 실전 보고서 작성 기술 with 파워포인트, 워드, 한글/ 홍장표 지음/ 한빛미디어/ 1만8000원.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신간] 실전 보고서 작성 기술 with 파워포인트, 워드, 한글
실전 보고서 작성 기술 with 파워포인트, 워드, 한글©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공공분야 전문 18년차 컨설턴트가 파워포인트, 워드, 아래한글을 활요해 읽기 쉬은 보고서를 빠르게 작성하는 방법을 공개했다.

저자는 개별 프로그램의 단축키를 통해 작성 시간을 줄이는 것을 권한다. 잘 쓰인 보고서도 보고 시기를 놓치면 무용지물이기 때문이다. 상용구를 서식으로 등록해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편집은 보고서 작성에 중요한 요소다. 글꼴 선택과 문단 간격, 장평과 자간을 이용해 문서의 가독성을 높일 수 있다. 또한 글로 표현하기 힘든 내용은 도표나 도식으로 정리하면 좋다.

저자는 보고서 문장에서 '~적' '~의를 보이는 것' '~들이 있는' 등의 문구를 제거하라고 권했다.

보고서의 구성은 순서와 계층이 좌우하다. 순서는 읽기 쉽게 정렬하는 것을 말하며 계층은 읽기 쉽게 통일하는 것을 뜻한다. 다양한 목차 구성을 익혀놓으면 나중에 활용하기 좋다.

'보고서의 첫인상은 글꼴이 좌우한다'를 비롯해 '잘 보여야 할 곳엔 고딕체를 잘 읽혀야 할 곳엔 명조체', '문장은 왼쪽, 단어는 가운데, 숫자는 오른쪽 정렬' 등 책의 목차만 읽더라도 도움이 되는 내용이 가득하다.

책은 취업하기 전에 필요하지 않지만 취업한 뒤에는 필독해야 하는 책이다. 보고서를 작성할 때 '저장하기' '불러오기' 등의 기본적 명령어를 마우스를 움직여 실행하는 직장인은 업무에서 도태될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이기 때문이다.

◇ 실전 보고서 작성 기술 with 파워포인트, 워드, 한글/ 홍장표 지음/ 한빛미디어/ 1만8000원.

art@news1.kr

Copyright©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