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멘트] 코로나19 시대 파업 현장의 모습

임화영 입력 2021. 1. 9. 18:52 수정 2021. 1. 9. 18:56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자회사 코레일네트웍스 노조 조합원이 9일 오후 서울역에서 임금인상, 고용안정 등 처우 개선을 요구하며 60일째 총파업을 이어가고 있다.

노조에 따르면 조상수 철도노조위원장 등 4명의 노조 지도부가 이날부터 무기한 집단 단식농성에 돌입한다. 노조원들도 매일 49명씩 하루 단식 겸 집단 농성을 함께 할 예정이다. 2021.1.9

hwayoung7@yna.co.kr

☞ 미 의회폭동 잔혹상 공개…짓눌린 경찰은 피를 토했다
☞ "제설제도 떨어졌는데 또 운행하라고" 기사가 제설차량 불 내
☞ 학원 영업제한 풀자 편법운영…"한 반 60여명 수업에 급식"
☞ 이승엽도 라소다 전 다저스 감독 추모…무슨 인연?
☞ "트럼프, 의회폭동 때 의원들에 '대선 뒤집자' 전화 돌렸다"
☞ 펠로시 책상에 발올리고 웃던 의회난입 60대 결국…
☞ 아카데미상 받은 영화 '로마' 촬영지 주택 매물로 나와
☞ '한국 음료'에 빠진 캄보디아…3년새 수입 8배로 늘어
☞ "조재현에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3억 손배소 패소
☞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 출연료 제대로 못받아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