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부평국 제주도체육회장 "비대면 스포츠 집중 육성"

좌승훈 입력 2021. 1. 9. 14:4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2021 신축년 희망찬 새 해가 밝았습니다.

본회가 추구해온 신념과, 끊임없는 체육발전 그리고 도민과 체육인들의 신뢰로 채워진 70년간의 역사를 기념하는 해입니다.

이렇듯 뜻 깊은 2021년에는 코로나19로 좌절하지 않고 이겨낼 수 있는 스포츠 프로그램 운영으로, 시대변화에 앞장서서 제주형 스포츠 활동을 실천해 나가는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올해 창립 70주년..시대 변화에 앞장 
부평국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장. /사진=fnDB

2021 신축년 희망찬 새 해가 밝았습니다. 도민 여러분 모두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고 행복한 새 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올해는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 창립70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본회가 추구해온 신념과, 끊임없는 체육발전 그리고 도민과 체육인들의 신뢰로 채워진 70년간의 역사를 기념하는 해입니다. 이렇듯 뜻 깊은 2021년에는 코로나19로 좌절하지 않고 이겨낼 수 있는 스포츠 프로그램 운영으로, 시대변화에 앞장서서 제주형 스포츠 활동을 실천해 나가는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지난해에는 민선체육회 시대를 연 해였습니다. 체육인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제가 민선1기 체육회장에 당선이 되었습니다. 당선된 기쁨도 잠시, 코로나19로 인해 제주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그동안 다져온 기틀이 흔들린 어려운 한 해였습니다. 이로 인해 제54회 도민체육대회 등 수많은 체육행사를 진행하지 못하였지만, 우리 체육인들은 포기하지 않고, 하나 둘 대책을 마련해 왔습니다.

홈 트레이닝 프로그램 보급을 통해 비대면 스포츠 활동도 적극 추진해 나가고 있으며, 제한된 범위에서 운영 가능한 생활체육 활동도 보급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문체육에 있어서도,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훈련 및 대회 참가를 하고 있으며, 훈련 및 개인운동에 선수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훈련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있습니다.

스포츠를 통하여 도민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제주를 만들어 나가는데 저희 체육회가 앞장설 수 있도록 도민과 체육인 여러분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