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외로운 사람들' 노래에 이찬원 폭풍 눈물.. 왜?

이한듬 기자 입력 2021. 1. 9. 11:4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 중인 임영웅의 '외로운 사람들' 열창에 동료 이찬원이 눈물을 쏟아냈다.

임영웅은 "저는 주변에 좋은 분들도 많아 외로운 사람이라고 생각해 본 적 없었는데 힘겨운 시기를 보내고 나니 외롭더라"며 "제 자신을 돌아보면서 사랑이 필요하다는 걸 깨달았다. 비단 연인과의 사랑뿐만이 아닌 가족, 친구와의 사랑도 소중하다고 느껴졌다"고 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임영웅 / 사진=임영웅 인스타그램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 중인 임영웅의 '외로운 사람들' 열창에 동료 이찬원이 눈물을 쏟아냈다.

지난 8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임영웅이 이정선의 '외로운 사람들'을 부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임영웅이 이 곡을 선택한 이유는 최근 자가격리를 해보면서 겪은 심정을 전하기 위함이다. 임영웅은 "저는 주변에 좋은 분들도 많아 외로운 사람이라고 생각해 본 적 없었는데 힘겨운 시기를 보내고 나니 외롭더라"며 "제 자신을 돌아보면서 사랑이 필요하다는 걸 깨달았다. 비단 연인과의 사랑뿐만이 아닌 가족, 친구와의 사랑도 소중하다고 느껴졌다"고 전했다.

이를 듣던 이찬원은 그동안의 마음고생과 미안함에 결국 눈물을 쏟았다. 이찬원은 지난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돼 활동을 잠정 중단한 바 있기 때문.

이를 지켜보던 김희재와 영탁은 이찬원을 위로했고 임영웅 역시 "우리가 사랑하잖아"라며 따뜻한 위로를 건넸다.
[머니S 주요뉴스]
한소희, 시크한 원피스룩 '남심 흔드는 비주얼'
소유, 탄탄한 복근 과시… 실제 보니
"대박 자빠짐"… 태사자 김형준, 혹한에도 '쿠팡맨'
이시영 침실서 '힐링'… "호텔이야?"
설민석은 안되고 홍진영은 된다?… SBS 통편집 왜?
장기기증 선물 두고 떠난 경동호… 누구?
미스트롯2 황우림, 아이돌부 최초 '진'… "놓치지 않아"
임영웅, 아직도 1위… 새해에도 "이제 나만 믿어요"
'정혜영♥' 션 "고 정인양 위해 기도하며 10.13㎞ 달려"
'얼굴천재' 차은우, 상남자 가죽 재킷룩

이한듬 기자 mumford@mt.co.kr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