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 한경] 月 2회 의무휴업 추진에 스타필드 비상

김재민 2021. 1. 8. 17:1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네티즌이 이번주 한경닷컴에서 가장 많이 읽은 기사는 1월 7일자 <"주말 月 2회 쉬어라" 의무휴업 추진에스타필드 '초비상'>이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3위는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연구원들의 이야기를 담은 1월 4일자 <서정진 "10개월 내 개발" 특명셀트리온 연구원들 '올인'> 이었다.

이번주 페이스북에서 가장 많이 공유한 기사는 1월 5일자 <"올해 최대 인플레 온다" "주식·비트코인 거품"월가의 경고>였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복합쇼핑몰 문 닫아도 전통시장 안가요"

네티즌이 이번주 한경닷컴에서 가장 많이 읽은 기사는 1월 7일자 <“주말 月 2회 쉬어라” 의무휴업 추진에…스타필드 ‘초비상’>이었다. 더불어민주당이 2월 임시국회에서 유통산업발전법 개정안을 처리하기로 하면서 연초부터 ‘규제 한파’가 몰아친다는 내용을 다뤘다.

민주당이 추진하는 개정안에 따르면 스타필드, 롯데몰 등 복합쇼핑몰에도 ‘월 2회 영업제한’ 규제를 적용하게 된다. 유통기업들은 의무휴업제 도입 움직임에 반발하고 있다. 복합쇼핑몰 방문객이 주말에 몰리는 점을 고려하면 사업에 직격탄이 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한 네티즌은 “복합쇼핑몰 문 닫아도 사람들은 전통시장 안 간다. 그 이유부터 파악하는 게 우선”이라며 해당 규제의 비효율성을 꼬집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3위는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연구원들의 이야기를 담은 1월 4일자 <서정진 “10개월 내 개발” 특명…셀트리온 연구원들 ‘올인’>이었다. 지난해 2월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이 치료제 개발을 선언한 이후 불가능한 목표라는 평가도 많았지만 연구원들의 헌신 끝에 조건부 승인 신청에 이른 상황이다.

이번주 페이스북에서 가장 많이 공유한 기사는 1월 5일자 <“올해 최대 인플레 온다” “주식·비트코인 거품”…월가의 경고>였다. 월가 전문가들은 코로나발(發) 경기 침체를 해소하기 위해 막대한 유동성이 공급된 영향으로 30년간 못 봤던 인플레이션이 미국에 나타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김재민 기자 fkafka55@hankyung.com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