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의힘 탈당' 김병욱, 가세연 고소한다

김상준 기자 2021. 1. 8. 15:4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성폭행 의혹'으로 국민의힘을 탈당한 김병욱 무소속 의원이 8일 자신에 대한 의혹을 최초 제기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세연의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내일 고소장을 제출한다"고 밝혔다.

가세연은 지난 6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김 의원이 2018년 이학재 바른미래당 의원 보좌관 시절 안동의 한 호텔에서 모 의원실 인턴 비서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he300]
김병욱 무소속 의원/사진=뉴스1

'성폭행 의혹'으로 국민의힘을 탈당한 김병욱 무소속 의원이 8일 자신에 대한 의혹을 최초 제기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을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세연의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내일 고소장을 제출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저와 제 가족의 인격과 명예를 짓밟는 저열한 작태를 용납할 수 없다"며 "가세연의 추잡한 요설로 많은 분들이 극심한 고통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상상도 할 수 없는 말들을 히히덕대며 내뱉는, 짐승만도 못한 짓거리에 당당히 맞서겠다"며 "그들이 더는 우리 사회에 해악을 끼치지 못하도록 반드시 법의 심판대에 세우겠다"고 했다.

앞서 김 의원은 전날(7일) "당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탈당한다. 결백을 밝힌 후 돌아오겠다"고 밝혔다.

가세연은 지난 6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김 의원이 2018년 이학재 바른미래당 의원 보좌관 시절 안동의 한 호텔에서 모 의원실 인턴 비서를 성폭행했다고 주장한 바 있다.
[관련기사]☞ "나만 돈 못 버네" 월급 빼고 다 올라 우울한 사람들"이혼당한다 말에도…" 함소원이 털어놓은 멘탈 관리법정인이 양부모 잔인함 어디까지, 410만원 받고도…월세 들어왔더니 집주인이 마당에…세입자 '황당'美해병대 출신 유튜버 "도망간 유승준, 싸우자" 도전
김상준 기자 awardk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베포,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