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에어팟 맥스', 이어컵 안쪽에 물방울 생겨

이정현 미디어연구소 2021. 1. 8. 11:2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애플이 지난 달 출시한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에어팟 맥스' 일부 사용자들이 이어컵 안 쪽에 물방울이 맺히는 결로 현상을 제기했다고 IT매체 맥루머스가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장시간 헤드폰을 착용한 일부 에어팟 맥스 사용자들은 이어컵 내부에 습기가 맺히는 현상이 생겨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다.

맥루머스의 독자 ssong는 "에어팟 맥스를 사용한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았는데 장시간 사용 후 이어컵 내부에 상당한 양의 결로가 있어났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부 사용자들, '결로 현상' 호소

(지디넷코리아=이정현 미디어연구소)애플이 지난 달 출시한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에어팟 맥스’ 일부 사용자들이 이어컵 안 쪽에 물방울이 맺히는 결로 현상을 제기했다고 IT매체 맥루머스가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에어팟 맥스 (사진=씨넷)

장시간 헤드폰을 착용한 일부 에어팟 맥스 사용자들은 이어컵 내부에 습기가 맺히는 현상이 생겨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다. 맥루머스의 독자 ssong는 “에어팟 맥스를 사용한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았는데 장시간 사용 후 이어컵 내부에 상당한 양의 결로가 있어났다”고 밝혔다.

‘에어팟 맥스’의 일부 사용자들이 이어컵 안 쪽에 물방울이 맺히는 결로 현상을 제기했다. (사진=맥루머스 이용자 Jordan921)

이 현상은 에어팟 맥스 이어 컵에서 마그네틱 이어 쿠션을 분리하면 눈에 더 잘 띄는 것으로 알려졌다.

에어팟 맥스의 결로 현상은 온도와 관계없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부분의 사용자들은 제품을 몇 시간 가량 사용한 다음 이 현상이 나타났다고 밝혔지만, 일부 사용자의 경우 1~2시간 이내로 사용해도 결로 현상이 나타났다고 알려졌다. 한 사용자는 결로 현상으로 능동형 노이즈캔슬링 기능에 문제가 생겼다고 주장했으나, 다른 사용자들은 이 같은 현상은 보이지는 않았다.

다른 사용자는 에어팟 맥스 뿐 아니라 타 브랜드의 헤드폰에서도 이와 같은 문제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맥루머스 독자 JBGoode는 “소니 WH1000XM3에서도 이 현상을 겪었다. 이런 현상을 오래 겪었지만 큰 문제는 아니다. 이런 종류의 헤드폰을 사용하면 귀에 땀이 나면서 약간의 결로 현상이 발생한다. 이런 유형의 헤드폰에서 꽤 일반적인 현상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에어팟 맥스는 방수 기능이 없기 때문에, 안쪽에 물방울이 고여 헤드폰 수명에 문제가 생기지는 않을 지 사용자들은 걱정하고 있다. 에어팟 맥스의 이어 쿠션은 결로에 영향을 받지 않으며 건조한 상태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은 아직 이 문제에 대해 입장을 밝히지 않았으며, 지원 페이지를 통해 부드럽고 보풀 없는 마른 천을 사용해 에어팟 맥스 내부를 닦을 것을 제안하고 있다.

이정현 미디어연구소(jh7253@zdnet.co.kr)

Copyright ©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