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홍콩보안법 위반 걸었다.. 조슈아웡, 옥중에서 또 체포

2021. 1. 7. 23:4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12월 18일 조슈아 웡이 수갑을 찬 채로 구치소를 나오는 모습. /AFP

홍콩 민주화 시위의 주역 ‘조슈아 웡(黃之鋒)’이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위반 혐의로 옥중에서 또다시 체포됐다.

7일(현지 시각) 웡의 페이스북엔 ‘조슈아 웡이 옥중에서 진술하는 동안 변호인은 없었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웡이 이날 수감 중이던 셱픽교도소에서 또다시 체포됐음을 알리는 내용이었다. 동시에 그가 변호인의 조력 없이 조사받았음을 공지했다.

조슈아 웡의 '옥중 체포'를 알리는 페이스북 게시글. /조슈아 웡 페이스북

웡의 새로운 죄목은 ‘국가 전복 혐의'. 홍콩보안법에 규정된 범죄다. 웡은 이 혐의로 조사받기 위해 라이치콕 구치소로 이송돼 변호인의 입회 없이 조사를 받았다. 조사를 마친 뒤엔 셱픽교도소로 돌려보내졌다.

‘홍콩보안법'은 지난해 6월 처음 시행됐다. 국가 분열, 국가 정권 전복, 테러 활동, 외국 세력과의 결탁 등 4가지 범죄를 무기징역형까지 처벌하도록 규정했다.

웡이 이 법의 적용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가 지난해 11월 수감됐을 때 적용된 혐의는 기존 법률의 ‘대규모 불법 시위 조직 및 선동죄'였다. 그는 징역 13개월 15일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도 같은날 “경찰이 젊은 운동가 조슈아 웡을 체포하고 심문했다”고 썼다. SCMP는 “당국은 셱픽 교도소에서 복역 중인 웡을 이송했다”면서 “라이치콕 구치소 관계자에 따르면 경찰은 이미 구금 중인 사람을 체포할 수 있다”고 전했다.

Copyright © 조선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