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금자산관리 핀테크 웰스가이드, 31억원대 신규 투자 유치

이효석 입력 2021. 1. 7. 14:5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모바일 연금자산관리 플랫폼 '마이머플러'를 운영하는 핀테크 스타트업 웰스가이드는 31억원대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7일 밝혔다.

KB인베스트먼트의 양홍제 팀장은 "웰스가이드는 연금에 특화한 자산 관리 서비스로 다른 핀테크 업체들과 차별성이 있다"며 "낮은 수익률과 높은 비용으로 소비자 불만이 큰 연금 시장에서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웰스가이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모바일 연금자산관리 플랫폼 '마이머플러'를 운영하는 핀테크 스타트업 웰스가이드는 31억원대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웰스가이드 시리즈A 투자에는 KB인베스트먼트, 서울대 기술지주회사, KTB투자증권, PNP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했다.

웰스가이드 측은 이번 투자에서 130억원 규모 기업 가치를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마이머플러는 개인이 보유한 모든 연금을 통합 조회해 분석하고, 연금 성과를 높이려면 연금 계좌와 자산을 어떻게 운용해야 하는지 자문해주는 서비스다.

신규 계좌 개설 및 계좌 이전 등도 서비스 내에서 제공하고, 로보어드바이저를 통한 투자 조언도 해준다. 지난해 7월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마이머플러는 연금 수령 시점이 많이 남은 이용자일수록 주식 같은 위험 자산의 비중을 높이고, 수령 시점이 얼마 안 남은 이용자일수록 채권·현금 등 안전 자산의 비중을 높이는 등 수익률 제고 노하우가 있다고 전했다.

KB인베스트먼트의 양홍제 팀장은 "웰스가이드는 연금에 특화한 자산 관리 서비스로 다른 핀테크 업체들과 차별성이 있다"며 "낮은 수익률과 높은 비용으로 소비자 불만이 큰 연금 시장에서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했다.

hyo@yna.co.kr

☞ "적금금리에 '현타'"…3040세대 삼성전자 산 이유
☞ 인니 '한국인 핏줄'…"사연 없는 아이 없어"
☞ 광주서 금은방 털어간 괴한, 잡고 보니 현직 경찰관
☞ "엄마가 형때문에 생 포기하려.." 개그맨 최홍림 아픈 가족사
☞ '국민청원' 오른 정인이 구내염 진단 논란 의사 입 열었다
☞ 폭설에 속수무책…뿔난 버스기사 "경찰관들 다 어디갔나"
☞ "배신자! 배신자!" 트럼프 앙숙 롬니 기내서 봉변당해
☞ 카지노서 사라진 145억원 행방은?…영화 같은 가능성 설왕설래
☞ '펜트하우스' 진지희, 제니를 보면 '빵꾸똥꾸' 떠오른단 반응에…
☞ 송영길, 美 의사당 난입에 "한국에 인권 훈계할 상황인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이 뉴스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세요.
톡방 종료까지 00:00:00 남았습니다.

타임톡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