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에는 극장에서 만날 수 있을까..2021년 한국 영화

한미희 입력 2020. 12. 26. 08:15 수정 2020. 12. 28. 10:1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2020년을 강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많은 영화가 극장에서 관객을 만나지 못하고 내년으로 물러나 있다.

특히 올해 여름과 가을, 겨울 성수기를 모두 지나친 대작들이 다시 내년을 기약하고 있지만, 한 치 앞도 예상하지 못하는 팬데믹 상황에서 주요 배급사들은 아직 구체적인 개봉 일정을 잡지 못하고 있다.

내년 4월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을 앞두고 주목받고 있는 영화 '미나리'도 상반기에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미나리' 윤여정, 한국 배우 최초 아카데미 연기상 수상 여부 주목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2020년을 강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많은 영화가 극장에서 관객을 만나지 못하고 내년으로 물러나 있다.

특히 올해 여름과 가을, 겨울 성수기를 모두 지나친 대작들이 다시 내년을 기약하고 있지만, 한 치 앞도 예상하지 못하는 팬데믹 상황에서 주요 배급사들은 아직 구체적인 개봉 일정을 잡지 못하고 있다.

영화 '영웅'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윤제균 감독의 뮤지컬 영화 '영웅'과 실화를 바탕으로 한 류승완 감독의 '모가디슈', 이준익 감독의 흑백 사극 영화 '자산어보' 등이 대표적이다.

정성화가 안중근 의사로 분한 동명의 뮤지컬을 스크린으로 옮긴 '영웅'은 안중근 의사의 거사 이후 마지막 1년을 담은 작품. 뮤지컬을 보고 감명받은 윤제균 감독이 톰 후퍼의 '레미제라블'(2012)처럼 현장에서 라이브 녹음에 도전했다.

'건축학개론'의 이용주 감독이 8년 만에 선보이는 '서복'은 공유와 박보검이라는 스타 배우 캐스팅과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이라는 소재로 화제를 모았다.

1990년 소말리아 내전 당시 고립된 남북 대사관 공관원들이 생사를 걸고 함께 탈출한 실화를 모티브로 한 '모가디슈'는 지난해 상반기 이미 모로코에서 촬영을 마치고 여름 개봉을 노렸던 영화다.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가 출연한다.

염정아와 류승룡이 주연한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는 마지막 생일 선물로 첫사랑을 찾아달라는 아내의 부탁에 함께 여행을 떠나게 된 남편의 로드무비다. 1970년대 이후 대중에게 익숙한 가요들이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영화 '자산어보'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준익 감독이 '동주'에 이어 다시 흑백으로 찍은 사극 '자산어보'는 지난해 가을 촬영을 마치고 우여곡절 끝에 내년 설 개봉을 잠정 계획했으나 여전히 미정인 상황이다.

흑산도로 유배당한 다산 정약용의 형 정약전이 섬 청년 창대를 만나 신분과 나이를 초월한 우정을 나누며 어류학서 '자산어보'를 집필하는 이야기로, 설경구가 처음 사극에 도전하는 영화다.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으로 유례없는 팬덤을 만든 변성현 감독의 신작 '킹메이커'도 내년 개봉을 기다린다. 실존 인물인 선거 참모 엄창록을 모티브로 한 영화는 대통령을 꿈꾸는 정치인 김운범(설경구)과 그의 뒤에서 뛰어난 선거전략을 펼친 서창대(이선균)의 치열한 선거 전쟁을 그린다.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임시완 등 호화 캐스팅을 자랑하는 한재림 감독의 '비상선언'은 코로나19 여파로 촬영이 중단되는 우여곡절을 겪으며 지난 10월 촬영을 마무리하고 내년 관객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영화 '한산:용의 출현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애초 2021년 개봉 예정작 중에는 김한민 감독의 이순신 3부작 중 두 번째 작품인 '한산:용의 출현'이 최대 기대작 중 하나다. 1천700만명의 관객을 동원해 역대 최고 흥행작에 올라있는 '명량'(2014)의 후속작으로, 임진왜란 개전 후 왜군과의 첫 번째 전면전을 다룬다.

한국과 일본을 대표하는 거장의 신작들도 준비 중이다. 박찬욱 감독은 탕웨이·박해일과 함께 '헤어질 결심'을 촬영 중이고,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송강호·강동원·배두나가 출연하는 '브로커'(가제) 각본을 마무리하고 내년 촬영에 들어간다.

내년 4월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을 앞두고 주목받고 있는 영화 '미나리'도 상반기에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브래드 피트의 플랜B가 제작한 미국 영화지만, 한국계 미국인인 정이삭 감독의 자전적 경험을 바탕으로 1980년대 아칸소로 이주한 한인 가정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역시 이민자로서 제작에도 참여한 배우 스티븐 연과 한국 배우 윤여정과 한예리가 출연했다. 특히 윤여정이 아카데미에 앞서 열리는 크고 작은 시상식에서 여우 조연상을 받으며 한국 배우로서는 처음으로 아카데미 연기상을 받을지 관심이 높다.

mihee@yna.co.kr

☞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국내유입 첫 확인 "22일 입국자"
☞ 육군대장 출신 김병주, "그렇게 할일없냐" 유승준 저격에…
☞ 설민석, 이번엔 음악사 논란…"이 정도면 허위사실 유포"
☞ 여성공무원 절반 넘었는데…남성만 숙직하는 건 역차별?
☞ 신호 대기 차량 덮친 만취운전자…50대 가장 하반신 마비
☞ 스위스 스키장에서 격리대상 영국인 수백명 도주…방역 비상
☞ "도와주세요" 112신고…성폭행·감금당한 여성 구조
☞ 게임사 차려 1조 재산 일군 30대 급사…동료가 독살?
☞ 하루키 "각국 코로나 대응 비교해보니…일본 정치인 최악"
☞ 태연, 라비와 열애설 부인…"친한 선후배 사이"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