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JTBC '너를 닮은 사람' 출연 확정..2021년 첫 방송[공식]

선미경 입력 2020. 11. 10. 08:17 수정 2020. 11. 10. 08:1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고현정이 종합편성채널 JTBC 새 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오는 2021년 방송될 JTBC '너를 닮은 사람'(극본 유보라, 연출 임현욱)은 자신의 욕망에 충실했던 한 여자와 그 여자와의 만남으로 삶의 빛을 잃은 또 다른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그로인해 벌어지는 치정과 배신, 타락과 복수를 담은 드라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선미경 기자] 배우 고현정이 종합편성채널 JTBC 새 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오는 2021년 방송될 JTBC ‘너를 닮은 사람’(극본 유보라, 연출 임현욱)은 자신의 욕망에 충실했던 한 여자와 그 여자와의 만남으로 삶의 빛을 잃은 또 다른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그로인해 벌어지는 치정과 배신, 타락과 복수를 담은 드라이다.
 
자신의 욕망에 충실했던 여자, 주인공 ‘희주’ 역은 배우 고현정이 맡는다. 가난하고 치열했던 젊은 시절을 보낸 희주는 현재 성공한 화가이자 에세이 작가이다. 병원 재단의 후계자와 결혼 후 행복한 가정을 꾸렸지만 두 아이의 엄마로 한 남자의 아내로, 무의미하게 흘러간 시간을 아쉬워했던 인물. 그러다 가난마저도 빛나는 장식품으로 보이게 만드는 한 ‘여자’를 만나며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게 된다.
 
고현정은 약 2년 만에 ‘너를 닮은 사람’을 통해 안방에 복귀한다. 주인공 희주의 묘하고 섬세한 감정선을 고현정 만의 내공으로 표현해내며 무게감 있게 극을 이끌어갈 것으로 보인다. 또한 매 작품마다 대체불가 한 캐릭터를 탄생시킨 장본인인 만큼 ‘너를 닮은 사람’에서 보여줄 고현정의 명품 연기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제작진은 “극 중 ‘희주’라는 인물이 가진 단단한 내면과 다양한 결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인물로 제작진이 기획단계에서 처음 떠올렸던 배우가 고현정이었다. 유보라 작가 특유의 감성 묘사와 고현정 배우의 더 깊어진 연기, 임현욱 감독의 감각적인 연출이 만나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애정과 관심을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너를 닮은 사람’은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KBS 2TV ‘비밀’ ‘눈길’을 통해 특유의 섬세하면서도 힘있는 필력을 인정받은 유보라 작가가 극본을 맡았고, 2018년 제 51회 휴스턴 국제 영화제 티비 스페셜 드라마틱 부문 금상을 수상한 JTBC ‘알 수도 있는 사람’의 임현욱 PD가 연출을 맡았다. 2021년 JTBC 방송. /seon@osen.co.kr

[사진]JTBC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