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Moon', 美롤링스톤 선정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톱5

문완식 기자 입력 2020. 7. 26. 10:44 수정 2020. 7. 26. 18:3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진의 솔로곡 'Moon'이 미국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Rolling Stone)선정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톱5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진의 솔로곡 'Moon' 외에 2017년 2월 발표한 세 번째 리패키지 앨범 타이틀곡 '봄날'이 19위, 2018년 8월 발표한 LOVE YOURSELF 結 'Answer'의 수록곡이자 정국의 솔로곡 '유포리아'(Euphoria)가 34위, 2018년 5월 발표한 'LOVE YOURSELF 轉 'Tear'' 타이틀곡 'FAKE LOVE'가 56위에 이름을 올리는 등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75곡'에 총 4곡이 선정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방탄소년단(BTS) 진 /AFPBBNews=뉴스1=스타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진의 솔로곡 'Moon'이 미국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Rolling Stone)선정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톱5에 이름을 올렸다.

롤링스톤은 지난 24일자 기사에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75곡'(75 Greatest Boy Band Songs of All Time)을 선정해 발표했다.

1위는 1969년 발표된 잭슨파이브(The Jackson 5)의 'I Want You Back'이 차지했으며 2위 엔싱크(N Sync) 'Bye, Bye, Bye'(2000), 3위 뉴에디션(New Edition) 'Candy Girl'(1983), 4위 백스트리트보이즈(Backstreet Boys) 'I Want It That Way'(1999)가 뒤를 이었다.

그리고 20년의 세월을 뛰어넘어 올해 발표한 방탄소년단 정규 4집 MAP OF THE SOUIL:7 수록곡이자 진의 솔로곡 'Moon'이 5위를 차지했다. 롤링스톤은 "'Moon'은 팬들에게 보내는 러브송이라는, 전통적으로 가장 보이그룹 장르를 방탄소년단만의 색깔로 입힌 곡"이라며 "황홀한 기타 연주의 팝에서 진(Jin)은 팬들이 그의 지구이며, 자신은 지구의 궤도를 돌며 빛나는 달이라고 노래한다"고 소개했다.

이 곡은 발표 직후 미국 아이튠즈 차트 1위 등 총 93개국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7월 26일 기준) 방탄소년단의 통산 14번째 아이튠즈 차트 1위 곡으로 주목을 받았다.

진은 또한 글로벌 아이튠즈 B-side solo tracks에서 가장 많은 1위를 기록한 한국 아티스트이자 글로벌 아이튠즈에서 가장 많은 1위 타이틀을 보유한 한국 솔로 가수 4위에도 이름을 올린 바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진의 솔로곡 'Moon' 외에 2017년 2월 발표한 세 번째 리패키지 앨범 타이틀곡 '봄날'이 19위, 2018년 8월 발표한 LOVE YOURSELF 結 'Answer'의 수록곡이자 정국의 솔로곡 '유포리아'(Euphoria)가 34위, 2018년 5월 발표한 'LOVE YOURSELF 轉 'Tear'' 타이틀곡 'FAKE LOVE'가 56위에 이름을 올리는 등 '역대 최고 보이그룹 노래 75곡'에 총 4곡이 선정됐다.

방탄소년단(BTS) /AFPBBNews=뉴스1=스타뉴스

롤링스톤은 "방탄소년단은 기존의 음악사업 운영방식에 대한 진부한 체계를 모두 무시하고 그들만의 방식으로 세계 최고의 그룹이 됐다"며 "이 K팝 영웅들은 미국을 정복하기 위해 그들의 음악이나 아이디어를 타협하지 않았다"고 했다.

이어 "그들은 반쪽짜리 크로스오버가 되고는 하는 영어로만 된 음악을 시도조차 하지 않았다. 그들은 방탄소년단 자신이 되었을 뿐이다(All they had to be was themselves)"라고 평했다.

[관련기사]☞ 생모, 입 열었다 "故구하라 누구보다 애틋" [단독]서울대 출신 50세 황석정 피트니스대회 비키니 출전 故유채영, 일편단심 남편.."기다려 내사랑" "이태임, 남편 구속..홀로 육아" 충격 [단독]이나은, 학폭 충격..에이프릴 컴백 준비 전격 취소
문완식 기자 munwansik@<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