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오마이걸, 7월 9일 코로나19 극복 위한 랜선 콘서트 개최(공식)

이민지 입력 2020. 6. 30. 13: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K-POP 글로벌 도네이션 콘서트가 온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K-POP 글로벌 도네이션 콘서트 'World is ONE'이 오는 7월 9일 오후 7시에 MBC M과 네이버TV, V-Live(해외)를 통해 생중계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이민지 기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K-POP 글로벌 도네이션 콘서트가 온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K-POP 글로벌 도네이션 콘서트 ‘World is ONE’이 오는 7월 9일 오후 7시에 MBC M과 네이버TV, V-Live(해외)를 통해 생중계된다. 코로나19로 사상 초유의 아픔을 겪고 있는 전 세계인들에게 K-POP을 통한 위로와 희망을 전하기 위해 MBC와 월드비전이 공동 기획한 이번 행사는 슈퍼주니어 이특과 오마이걸 승희의 진행으로 MBC 일산공개홀에서 진행된다.

‘World is ONE’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이어 ‘생활 속 거리두기’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 발맞춰, 언택트(비대면) 화상연결 방식을 활용한 랜선 콘서트의 형식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특히 단순 관람을 넘어, 콘서트가 진행되는 동안 관객들은 문자를 통해 월드비전에 자발적인 기부를 할 수 있고, 해외 팬들을 위한 별도의 기부 방법도 열어놓는다. 이를 통해, K-POP을 통한 힐링의 시간과 영상과 메시지를 통한 응원?기부를 통한 도움의 손길로 전 세계를 하나로 잇는 초대형 프로젝트 ‘World is ONE’이 실현될 것이다.

뜻깊은 의미를 담은 이번 콘서트에는 K-POP을 대표하는 뮤지션 14팀이 출연한다. 슈퍼주니어, 마마무, 스트레이키즈, SF9, 에이프릴, 엔플라잉, 오마이걸, 우주소녀, KARD, 하성운, 헤이즈, 힙합걸Z, 플레이아이돌과 함께 세계적인 재즈뮤지션 나윤선이 음악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그간 ‘놀면 뭐하니?-방구석 콘서트’, 특별생방송 ‘We Believe 우리가 희망입니다’ 등을 통해 코로나19의 위기를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해온 MBC는 이번 ‘World is ONE’콘서트를 통해 한국을 넘어 전 세계의 아픔을 보듬는 K-POP의 위력을 제대로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방송 중 모금액은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에 기부되어 전 세계 취약 계층의 코로나19의 위험을 예방하고, 빈곤과 불평등에서 벗어나는 데에 사용될 예정이다. (사진=MBC)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