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석, 소집해제 후 팬미팅 온라인 생중계

이정현 입력 2020. 6. 22. 09:1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류스타 장근석이 소집해제 후 첫 팬미팅을 유튜브로 연다.

장근석 측은 오는 28일 3시 유튜브 장근석 채널(PrinceJKS)을 통해 생중계로 팬미팅 '2020 JKS 온라인 스테이지_몽 드림스(Online STAGE_夢 Dreams)'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장근석 측은 "한정된 장소가 아닌 온라인 팬미팅으로 보다 많은 국내외 팬들과 만나 소통할 생각"이라며 "아쉬워할 팬들을 위해 더욱 가까이 소통할 수 있는 채팅창도 열 것"이라고 설명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장근석 온라인 팬미팅 [에이지코퍼레이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한류스타 장근석이 소집해제 후 첫 팬미팅을 유튜브로 연다.

장근석 측은 오는 28일 3시 유튜브 장근석 채널(PrinceJKS)을 통해 생중계로 팬미팅 '2020 JKS 온라인 스테이지_몽 드림스(Online STAGE_夢 Dreams)'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장근석 측은 "한정된 장소가 아닌 온라인 팬미팅으로 보다 많은 국내외 팬들과 만나 소통할 생각"이라며 "아쉬워할 팬들을 위해 더욱 가까이 소통할 수 있는 채팅창도 열 것"이라고 설명했다.

팬미팅에서는 근황 토크, 한국어와 일본어로 발표한 대표곡 가창, 팬들과의 실시간 대화 등 코너가 마련된다.

lisa@yna.co.kr

☞  37년만에 친부와 만남은 산산조각…강미숙씨가 남긴 말
☞ 28년만에 자리 뺏긴 소녀상 앞 집회
☞ 엄숙·근엄과 결별?…북한서 뜨는 '아나테이너'
☞ "세입자 원하면 평생 거주?"…이런 법을 만든다고?
☞ '문 안 열어주고 잠겨있다' 신고에 출동해보니…
☞ "괴한, 알아들을 수 없는 말 외치더니 마구 찔러"
☞ "후원금 사용내역 궁금하세요? 제 번호로 전화하세요"
☞ 재미교포 골프 선수 미셸 위, 딸 출산
☞ "한국은 돈 많으면 최고인 나라?" '황제'가 판친다
☞ '군복 입고 동성간 음란 행위' 트위터에 사진 올라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