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측 "이태원 파티 참석 사실무근..청담동서 선물만 전달"[공식입장]

박판석 입력 2020. 5. 20. 10:5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전 국가대표 손연재가 지난 9일 이태원에서 열린 생일 잔치에 참석한 적이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손연재 측 관계자는 20일 OSEN과 전화에서 "이태원에서 열린 생일파티에 참석했다는 기사는 오보다"라며 "9일에 전 소속사 관계자이기 때문에 예의상 찾아뵙고 청담동에서 선물만 전달했을 뿐이다. 참석했을 때 사람이 너무 많아서 얼굴만 뵙고 빠져나왔다"라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곽영래 기자] 손연재가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가로수길에서 진행된 코스메틱 브랜드 행사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youngrae@osen.co.kr

[OSEN=박판석 기자] 전 국가대표 손연재가 지난 9일 이태원에서 열린 생일 잔치에 참석한 적이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손연재 측 관계자는 20일 OSEN과 전화에서 "이태원에서 열린 생일파티에 참석했다는 기사는 오보다"라며 "9일에 전 소속사 관계자이기 때문에 예의상 찾아뵙고 청담동에서 선물만 전달했을 뿐이다. 참석했을 때 사람이 너무 많아서 얼굴만 뵙고 빠져나왔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매체는 이민정, 효민, 손연재 등이 지난 9일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우려가 남아있는 상황에서 이태원에서 열린 유명인의 생일 잔치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이민정 측은 이태원 파티에 참석한 적이 없다는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전 리듬체조 선수인 손연재는 지난 2017년 3월 현역 선수 생활을 은퇴했고, 이후 새로운 스튜디오를 열면서 대표로서 새로운 출발을 했다./pps2014@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